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커넥선트, 새로운 스피커-온-칩 반도체 솔루션 발표

CCTV뉴스l승인2009.04.10 00:00: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이미징, 오디오, 비디오 및 인터넷 연결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반도체 솔루션 기업 커넥선트 시스템즈( www.conexant.com)는 2종의 새로운 스피커-온-칩 시스템 솔루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스피커폰 기능을 가지고 있는 도킹 스테이션을 융합시키는 것에서 시작해, 내선전화, 도어폰 및 통합형 커뮤니케이션 사운드 시스템과 같은 다양한 오디오 애플리케이션을 겨냥하고 있다. 이번에 발표된 CX20662와 CX20663는 모든 아날로그 오디오 시스템과 통합되어 풀-듀플렉스, 핸즈프리 스피커폰의 기능을 구현할 수 있다. 이 새로운 스피커-온-칩 솔루션들은 현재 구입이 가능하며, 미국, 유럽 및 아시아를 포함한 전세계 고객들에게 양산용으로 출하 중이다.

커넥선트 이미징 및 PC 미디어 사업부의 르네 하트너 마케팅 부사장은 "새로운 스피커-온-칩 솔루션의 출시는 오디오 솔루션의 리더인 커넥선트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했으며, 스피커폰 기능이 있는 스마트폰 도킹 스테이션과 같은 차세대 제품군에 우리의 SPoC제품을 채택하기 위해 고려 중인 고객들을 끌어안을 수 있게 되었다"라고 밝히며, "우리의 광범위한 IP 포트폴리오와 그 동안 축적한 음성 프로세싱 및 코딩 기술을 적극 활용해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오디오 시장에 혁신적인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다" 라고 말했다.

CX20662와 CX20663는 각각 모노와 스테레오 애플리케이션을 위해 개발되었다. 두 제품 모두 보다 넓은 범위의 음성 신호를 잡아내어 더욱 자연스러운 말소리처럼 들리도록 하는 커넥선트 고유의 광대역 어쿠스틱 에코 소거 기능과 노이즈 감소 DSP를 갖췄다.
 
이 기술은 스피커와 마이크 사이의 에코와 음성 회귀현상을 줄여주는데 이것은 핸즈프리 전화 및 VoIP애플리케이션에서 특히 중요하다. 고도로 통합된 이 두 종의 신제품은 통합 듀얼 오디오 코덱, 사운드 증폭을 위한 프로그래머블 마이크 증폭 기능, 헤드폰 드라이버, 클래스 D 앰프 등도 갖추고 있다. 또한 이 제품들은 외부 마이크로컨트롤러 없이 작동이 가능하다. 이렇게 통합된 기능으로 인해 부품 비용을 줄이고, 제품의 개발 기간을 더욱 앞당긴다.

CX20662는 내선전화 애플리케이션의 음성 품질을 개선하기 위해 전화 네트워크 또는 연선 구조로 인해 유발되는 에코를 줄이는 통합 에코 감쇄 DSP를 가지고 있다. 커넥선트는 제품 개발에 드는 노력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내선전화 레퍼런스 디자인도 제공한다.

CX20663는 스마트폰 도킹 시스템을 위해, 스피커폰 모드에서 MP3음악 재생이 가능한 스테레오 음악 재생 모드로 더욱 빠르고 쉽게 전환이 가능하다. 이 제품에 탑재된 또 하나의 주요 특징은 커넥선트의 3D 사운드 기술이다. 이 기술은 커넥선트만이 보유한 심리음향 가상 알고리즘을 이용해 사운드 필드를 '재위치(reposition)'시켜 오디오 스트림의 볼륨을 증가시키지 않고도 사용자에게 풍부하고 확장된 '스테레오 상태'의 오디오 경험을 제공한다.

커넥선트의 혁신적인 오디오 제품 포트폴리오는 HD 오디오 반도체, HD 오디오 코덱, PC용 스피커-온-칩 솔루션, PC 주변장치 사운드 시스템, 스피커, 노트북 도킹 스테이션, VoIP 스피커폰, 내선전화, 도어폰, 및 오디오기능을 갖춘 감시 애플리케이션 등을 포함한다.

CX20662는 40핀의 QFN 패키지로 출시되었으며, 10,000개 구입 시 개당 2달러 50센트이다. CX20663는 48핀의 QFN 패키지로 출시되었고, 가격은 10,000개 구입 시 개당 2달러 91센트이다. 제품에 대한 더욱 자세한 사항이나 주문은www.conexant.com/wwsales 를 통하면 된다.

CCTV뉴스  webmaster@techworld.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CTV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