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엠엔소프트, 통합 웹사이트 보안성 강화
상태바
현대엠엔소프트, 통합 웹사이트 보안성 강화
  • 이광재
  • 승인 2013.02.1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엠엔소프트(www.hyundai-mnsoft.com)가 오늘부터 시행된 개정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이하 정보통신망법)'에 따라 자사의 통합 웹사이트 방문자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모든 준비를 마쳤다고 밝혔다.

현대엠엔소프트는 기업의 개인정보 관리 기준을 강화하고 주민등록번호의 유출을 원천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개정된 정보통신망법 시행에 맞춰 고객의 개인정보보호를 위한 모든 작업을 완료했다. 이에 통합 웹사이트를 통한 서비스 내에서 고객의 주민등록번호를 사용하는 모든 과정을 제거해 웹사이트의 보안성을 향상시켰다.

현대엠엔소프트는 작년 6월 회사, 제품 및 서비스 사이트를 통합한 고객 지향형 통합 웹사이트를 오픈했다. 이 웹사이트는 현대엠엔소프트의 제품인 소프트맨, 지니, 맵피, 폰터스의 고객들이 각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각종 정보 및 이벤트를 확인할 수 있고 제품과 관련한 문의 및 지도 업데이트가 가능하도록 개선됐다. 650만 현대엠엔소프트 고객들이 원하는 정보를 유기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구성돼 있어 일 평균 10만 명 이상의 고객들이 꾸준히 웹사이트에 방문하고 있다.

현대엠엔소프트는 웹 사이트를 개편하면서부터 고객의 소중한 개인정보를 보호하기 위해 주민등록 번호 입력 창을 삭제하고 휴대폰으로 인증을 받는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으며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고객의 모든 주민등록 번호도 폐지를 완료해 혹시 모를 개인정보 유출의 위험을 원천적으로 봉쇄했다.

이번에 시행되는 개정 정보통신망법은 작년 8월 공식적으로 시행령이 발효된 이후 6개월간의 유예기간을 거쳐 1차적으로 일 평균 방문자수 1만명 이상인 웹사이트에 대해 우선적으로 적용된다. 관련 법안은 올해 8월부터 모든 웹사이트로 확장되며 추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주민번호 수집이나 관련 DB의 삭제여부를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한편 현대엠엔소프트는 통합 웹사이트 오픈과 함께 더욱 강화된 보안시스템을 적용해 고객들의 소중한 개인정보를 보호할 뿐 아니라 현대엠엔소프트가 제공하는 모든 제품과 서비스에 대한 상세 정보를 확인하고 공유할 수 있는 만남의 장으로 활용하고 있다. 운영자의 도움이나 의견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서는 운영자가 직접 답변하고 소통하는 방식을 적용해 고객의 요구사항에 발 빠른 대응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