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라온화이트햇, 피싱 방지∙차단 앱 ‘스마트안티피싱’ 출시
상태바
라온화이트햇, 피싱 방지∙차단 앱 ‘스마트안티피싱’ 출시
  • 곽중희 기자
  • 승인 2022.06.30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온화이트햇이 갈수록 늘어나는 온라인 금융 범죄를 막기 위해 피싱 사기 방지 및 차단 서비스 ‘스마트안티피싱(Smart Antiphishing)’을 출시했다.

경찰청 국가수사본부의 최근 발표에 따르면, 올해 4월 보이스피싱 사기 발생 건수는 총 2497건, 피해액은 총 606억 원으로 전월 대비 20% 이상 증가했다. 2022년 보이스피싱 피해 발생 건수는 1월 2044건에서 2월 1750건으로 소폭 감소했지만, 3월과 4월에는 다시 증가세를 보이며 피해가 지속되고 있다. 메신저피싱 관나 202련 피해 규모도 매년 큰 폭으로 늘어1년 그 피해액은 전년 대비 약 165% 증가한 991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마트안티피싱은 라온화이트햇이 피싱 탐지 전문기업 인피니그루와의 공동 사업을 통해 선보이는 피싱 사기 방지 및 차단 서비스다. SMS, 메신저 앱, 음성통화 기록 등에서 발췌한 의심 키워드와 범죄자 연락처 블랙리스트, 악성 앱 설치 유도 URL 등 다양한 패턴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를 금융사의 이상금융거래탐지시스템(Fraud Detection System)으로 실시간 전송해 서비스 이용자는 물론 금융사가 직접 피싱 사기 여부를 판단하고 즉각 대응할 수 있게 했다.

기존에는 금융사에서 이용자의 거래 데이터만으로 피싱 사기 여부를 판별하기 힘들어 적극적인 피해 예방이 어려웠으나, 스마트안티피싱을 통해 금융사에서도 피싱 범죄에 대한 공동 대응이 가능해져 피싱 사기 피해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스마트안티피싱은 먼저 ▲SMS, 메신저 등에서 저금리 대출 안내, 사기 결제 등의 키워드, ▲악성앱 설치를 유도하는 URL, ▲원격제어 또는 전화 가로채기 등을 실행하는 악성 앱의 설치 및 구동에 대한 이상징후, ▲보이스피싱 범죄자와의 통화에서 감지되는 사기 의심 음성 키워드 및 패턴 등이 포착되는 즉시 이용자에게 팝업 알람을 제공해 피해를 방지한다.

이용자가 피싱 사기를 미처 인지하는 못하더라도 스마트안티피싱을 통해 수집한 피싱 사기 관련 데이터를 주거래 금융사의 FDS에 즉각 공유해 금융사 차원에서 콜센터를 통한 안내, 통화 강제 종료, 이체 및 대출 실행 차단 등의 적극적인 조치를 취함으로써 2차 피해 예방이 가능하다.

또한, 돌봄이 기능을 통해 사전에 지정한 가족 또는 지인에게도 피싱 사기 여부를 통보하고 사용자의 통화를 강제로 종료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함으로써 사용자 본인, 금융사, 가족 및 지인까지 단계별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해 피싱 사기를 차단한다.

이 외에도 서비스 이용 중에 발생한 금융 사기 피해에 대해서는 최대 200만 원을 보상하는 피싱 해킹 금융 사기 보상 보험도 제공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