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센스톤, 카드 태깅형 모바일 OTP 글로벌 시장 개척 나선다 
상태바
센스톤, 카드 태깅형 모바일 OTP 글로벌 시장 개척 나선다 
  • 곽중희 기자
  • 승인 2022.05.19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증 보안 기업 센스톤이 미국을 포함한 5개 국의 주요 보안 및 핀테크 행사 참가해 카드 태깅형 모바일 OTP 분야의 글로벌 시장 개척에 나선다.

2021년 토스뱅크의 모바일 OTP 용으로 공급한 이래 센스톤은 올해 참가한 MWC 22 전시회에서 해외 시장의 잠재 수요 역시 적지 않다는 점에 주목, 본격적인 글로벌 생태계 확장에 나설 방침이다. 

센스톤의 카드 태깅형 모바일 OTP는 스마트폰에 내장된 앱을 통해 1회용 코드를 수령하는 디지털 OTP와 달리, 사용자의 결제 카드를 모바일 기기에 태깅하는 것만으로 즉각 본인 인증이 이뤄진다. 일반적인 모바일 OTP가 요구하는 핀(PIN) 번호 입력 과정조차 필요하지 않아 모바일 뱅킹에 익숙하지 않은 고령 사용자들조차도 손쉽게 인증 과정을 수행할 수 있다.

반면, 인증 과정은 카드에 애플릿(applet) 형태로 탑재된 OTAC를 통해 스마트폰 NFC와의 통신 과정에서 1차 OTAC 인증 코드를 생성한 뒤, 앱과 연계되는 구간에서 2차 OTAC 인증 코드를 통해 이뤄지기 때문에, NFC 구간 내 발생할 수 있는 스니핑(sniffing)의 위험성조차 사전에 차단한다. 특히 타사용자와의 코드 중복 가능성은 물론, 재사용조차 불가능하여 더욱 안전한 금융 거래가 가능하다.

센스톤은 본격적인 하반기 투자를 준비하는 금융권 특성을 감안해 상반기 마지막 달인 6월을 집중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현재 6월 1개월간 예정된 해외 행사만 해도 무려 5개다.

오는 6월 1~3일 싱가프로에서 개최되는 정보통신전시회(Communic Asia)를 필두로, 6월 6~9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보안 전시회인 RSA 컨퍼런스(RSA Conference), 6월 8~10일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펼쳐질 남부 유럽 최대 규모의 스타트업 박람회인 사우스 서밋(South Summit), 6월 15~18일 프랑스 파리에서 진행될 프랑스의 대표적인 스타트업 컨퍼런스인 비바텍(Vivatech), 그리고 6월 21~23일 영국 런던에서 개최될 유럽 최대 보안 컨퍼런스인 인포시큐리티(InfoSecurity)에 참가한다.

이 가운데 사우스 서밋에서는 센스톤의 글로벌 헤드쿼터 swIDch(스위치)가 차세대 스타트업을 가리는 톱 100 스타트업에 선정되어 글로벌 투자자 및 기업들 앞에서 발표 기회와 함께 데모 부스를 운영한다. 프랑스 통신사 오랑주(Orange)의 '오랑주 Fab 아시아'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 선정 기업 자격으로 참가하는 비바텍에서는 오랑쥬 전시관 내에 마련된 전용 부스에서 오랑쥬 관계자 및 파트너사, 그리고 전시회 참가 기업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비즈니스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