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KMS테크놀로지, 보안 솔루션 ‘디펜직스(Defensics)’로 자동차 사이버 보안 확대
상태바
KMS테크놀로지, 보안 솔루션 ‘디펜직스(Defensics)’로 자동차 사이버 보안 확대
  • 정은상 기자
  • 승인 2022.05.16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이버 보안 표준 및 법규에서 의무화하고 있는 자동차 사이버 보안 점검 전 영역에 대한 대응 방안 제공
자동차 전용 프로토콜, 인포테인먼트, 외부 통신 등 자동차 사이버 보안 퍼징 테스트를 폭넓게 지원
CAN, 차량용 이더넷, Wi-Fi, Bluetooth, 인터넷, 5G, V2X, 미디어 파일 등 차량용 네트워크 확대에 따라 사이버 보안 위협 점차 증가

케이엠에스테크놀로지(KMS Technology)는 SW 품질 및 IT 보안 검증 솔루션 전문기업으로 자동차 사이버 보안 표준 준수와 위협 대응을 위해 차량용 네트워크 프로토콜 및 파일 퍼징(fuzzing: 대량의 데이터를 자동으로 입력해 '응답 예외' 또는 잠재적인 취약점 징후를 발견) 테스트 솔루션인 ‘디펜직스(Defensics)’를 통해 자동차 프로토콜 지원 강화를 발표했다.

케이엠에스테크놀로지가 차량용 보안 퍼징테스트 솔루션 '디펜직스(Defensics)'를 지원한다. (이미지 출처 : KMS Technology)
케이엠에스테크놀로지가 차량용 보안 퍼징테스트 솔루션 '디펜직스(Defensics)'를 지원한다. (이미지 출처 : KMS Technology)

디펜직스(Defensics)는 차량의 알려지지 않은 취약점과 보안 결함을 자동으로 탐지하여 자동차 사이버 보안 법규(WP.29, UNR-155, CSMS)를 효과적으로 대응하도록 CAN, 차량용 이더넷(Automotive Ethernet), Wi-Fi, Bluetooth 등과 같은 네트워크 프로토콜과 각종 미디어 파일을 지원한다.

디펜직스(Defensics)는 세계 최초의 퍼징 테스트 도구로서 20년 동안 “퍼징 테스트 솔루션” 분야를 선도하며 전 세계 및 국내 시장 점유율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자동차 사이버 보안 기술 표준에서 퍼징 테스트를 의무화하고 있다. 이에 대응하여, 디펜직스(Defensics)는 자동차 전용 프로토콜, 인포테인먼트, 외부 통신 등 자동차 사이버 보안 퍼징 테스트를 폭넓게 지원하고 있다.

디펜직스(Defensics)는 차량의 공격 벡터(Attack Vector)가 되는 통신 프로토콜과 파일에 잠재되어 있는 알려지지 않은 취약점과 보안 결함을 효율적으로 찾을 수 있는 퍼징 테스트 도구다. 퍼징은 오작동을 유발할 수 있는 무작위 데이터를 입력하여 취약점을 찾는 테스트 방식이다. 또한, 디펜직스는 차량 내외부에서 사용되는 프로토콜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차량 내부 주요 통신 프로토콜인 CAN과 CAN-FD를 지원하고 차세대 차량 통신 기술인 차량 이더넷(1000Base-T1 등)과 차량 이더넷 기반의 DoIP, SOME/IP, gPTP, SRP를 지원하고 있다. 그 밖에 차량 AVN에서 사용하는 Bluetooth, Wi-Fi 등 무선통신과 IPv4 기반 프로토콜을 지원하여 차량의 알려지지 않은 취약점과 보안 결함을 효과적으로 탐지할 수 있다.

케이엠에스테크놀로지 솔루션 사업부 김상모 이사는 “케이엠에스테크놀로지는 디펜직스(Defensics)의 자동차 사이버 보안 기능 확대와 더불어, 사이버 보안 표준 및 법규에서 의무화하고 있는 자동차 사이버 보안 점검 전 영역에 대한 대응 방안 및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국내 기관 및 기업의 개발, 검증, 운영 단계에 최적화된 사이버 보안 점검 방안을 제공한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