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이스트시큐리티, 윈도우부터 개방형 OS까지 모두 관리 ‘알약 개방형OS’ 출시
상태바
이스트시큐리티, 윈도우부터 개방형 OS까지 모두 관리 ‘알약 개방형OS’ 출시
  • 정은상 기자
  • 승인 2022.02.16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방형 OS를 위한 강력한 통합 백신 ‘알약 개방형OS’ 출시
윈도우와 리눅스 환경에서 검증된 알약 기술력 바탕으로 악성코드 검사하고 치료
개방형 OS 도입 후 클라이언트 보안을 고민 중인 사용자에게 큰 효용 제공할 것

이스트시큐리티는 개방형 OS를 위한 강력한 통합 백신 ‘알약 개방형OS’를 정식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알약 개방형OS’는 지난 2020년 1월 윈도우7 기술지원 종료로 시작된 정부 주도의 마이크로소프트 OS 종속에서 벗어나려는 적극적인 움직임과 여러 산업에서 개방형 OS 채택이 확산됨에 따라 이에 대응 가능한 보안 환경 제공을 위해 출시됐다.

’알약 개방형OS’ 및 ‘알약 내PC지키미 개방형OS’ 출시 이미지 (이미지 출처 : 이스트시큐리티 제공)
’알약 개방형OS’ 및 ‘알약 내PC지키미 개방형OS’ 출시 이미지 (이미지 출처 : 이스트시큐리티 제공)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개방형 OS 생태계 확대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활발히 추진 중이며, 공공기관의 모든 인터넷용 PC를 오는 2026년까지 개방형 OS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하지만, 아직 개방형 OS는 윈도우 OS보다 보안 대응이 미비한 상태일 뿐 아니라 오픈소스 특성상 해커의 공격에 취약해 무엇보다 보안성 확보가 중요한 시점이다.

이러한 보안 환경에 초점을 맞춰 ‘알약 개방형OS’는 윈도우와 리눅스 환경에서 검증된 알약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기업 내 침투한 악성코드를 강력하게 검사하고 치료한다. 이에 더해 관리자가 사내 보안 정책에 맞춰 검사와 업데이트 등의 스케줄링이 가능해 운영 효율성을 극대화 했으며, 일반 사용자도 전문가의 도움 없이 손쉽게 PC 검사를 진행할 수 있도록 웹 기반의 그래픽유저인터페이스(GUI)도 지원한다.

아울러, 이스트시큐리티는 개방형 OS 환경에서 취약점을 점검하고 관리할 수 있도록 '알약 내PC지키미 개방형OS'도 출시했다.

'알약 내PC지키미 개방형OS'는 백신 탐지 및 치료 이외의 영역에서 관리자가 다양한 취약점을 점검하고, 발견 시 이에 적절한 조치를 가능하게 하는 솔루션이다. 예로 패스워드 복잡성 설정이나, 불필요한 서비스의 활성화 여부 등을 모니터링하고 대응할 수 있게 해준다. 이를 통해 관리자는 현재 PC의 안전 상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으며, 주기적인 보안 점검 및 자동 조치를 통해 기업 보안이 향상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이스트시큐리티 관계자는 “급변하는 국내 OS 환경에 맞춰 사용자가 윈도우에서 개방형 OS까지 한 번에 관리할 수 있도록 ‘알약 개방형OS’를 출시했다”며 “현재 개방형 OS 도입 후 클라이언트 보안 관리가 필요한 사용자에게 ‘알약 개방형OS’가 큰 효용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이스트시큐리티는 개방형 OS ‘하모니카’에 알약 리눅스를 탑재해 안정성을 검증한 바 있다. 해당 프로젝트는 모기업인 이스트소프트가 하모니카를 제공하는 오픈소스 기업 인베슘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수행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