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음성녹음을 문자로 본다...SKT ‘T전화’, ‘AI통화녹음’ 기능 지원
상태바
음성녹음을 문자로 본다...SKT ‘T전화’, ‘AI통화녹음’ 기능 지원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11.24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화창 형태로 음성통화 내용 제공...통화내용 확인·검색 편의성 제고

정확한 업무처리를 위해 음성통화를 녹음하는 직장인들이 늘고 있지만 녹음된 파일에서 원하는 내용을 찾으려면 처음부터 일일이 들어봐야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하지만 앞으로는 그런 불편함 없이 한눈에 녹음내용을 파악할 수 있게 된다.

SK텔레콤은 통합 커뮤니케이션 플랫폼 ‘T전화’에 음성 통화 녹음을 문자로 변경해 제공하는 ‘인공지능(AI) 통화녹음’ 서비스를 추가, 베타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AI통화녹음’은 통화 시 녹음된 음성 파일을 문자로 전환해 이용자에게 제공하는 서비스로, 기존 T전화의 통화녹음 기능에 STT(음성-문자 변환), 대화 분석 등 AI 기술을 더해 완성됐다.

SKT는 ‘AI통화녹음’의 화면을 대화창 형태로 구성해 이용자가 자신과 통화 상대방의 대화를 한 눈에 구분하고, 전체 통화 내용을 빠르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별도의 검색 기능을 통해 원하는 통화를 손쉽게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외에도 통화 중 말한 전화번호나 일정, 계좌번호 등을 쉽게 복사할 수 있는 ▲자동 키워드 추출 기능과 통화 내용에 AI가 추천한 키워드를 설정해 통화 목록을 좀 더 쉽게 관리할 수 있는 ▲통화 대표 키워드 기능도 ‘AI통화녹음’에 탑재해 이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이처럼 ‘AI 통화녹음’의 다양한 기능들은 휘발되던 음성통화를 텍스트 데이터로 자동 전환시킴으로써 활용성을 높였다는 데 의미가 있다. 전화통화를 통한 비즈니스 업무나 회의, 직무상 인터뷰, 부동산 계약, 고객센터 상담 등의 업무 뿐만 아니라 생활 속 다양한 분야에서 생산성 향상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서비스는 T전화 앱을 통해 베타 서비스 참가를 신청하면 별도 승인 절차 없이 바로 사용 가능하다. 참가 신청은 T전화 앱 내 통화녹음 설정 메뉴에서 ‘AI통화녹음’ 베타 서비스 안내 확인 및 약관 동의를 진행하면 된다. 베타 서비스 기간 중에는 무료로 모든 통화를 문자 변환해 확인할 수 있으며, 통화 녹음의 문자 변환은 베타 서비스 참여 이후 생성된 통화에만 적용된다. 

SKT는 베타 서비스를 통해 얻은 데이터를 기반으로 제공 기능을 고도화하고 유용한 기능을 추가해 정식 버전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이현아 SKT AI&CO 담당은 “AI통화녹음을 통해 T전화가 한층 스마트한 통합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으로 진화했다”며, “이용자들에게 차별화된 통화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서비스 개발과 고도화 노력을 지속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