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KISA, 국내 정보보호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
상태바
KISA, 국내 정보보호 기업 동남아 시장 진출 지원
  • 전유진 기자
  • 승인 2021.11.08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KISIA),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내 정보보호 기업의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정보보호 비즈니스 상담회를 11월 8일부터 11월 11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상담회를 계기로 KISA는 현지 공공 분야 수요를 발굴하고 1:1 매칭 지원을 통해 국내 기업의 수출에 실효성을 더하고, 가시적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비즈니스 미팅을 개최하는 등 진출 기회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KISIA는 이번 상담회를 통해 국내 기업의 동남아시아 수출 확대와 해외 판로 개척을 지원할 예정이다.

KISA와 KISIA는 이번 비즈니스 상담 개최국으로 동남아 IT 신흥 시장인 베트남과 지속적으로 사이버 공격이 증가하는 인도네시아를 선정했다.

실제로 베트남은 작년 중소기업의 59%가 사이버 공격을 받았으며, 인도네시아는 중소기업의 60%가 고객 정보 도용 경험이 있는 등 두 국가에서 정보보호 필요성이 계속 높아지고 있다.

올해 상담회에 참여하는 국내 보안기업은 작년보다 4개 늘어난 총 19개 사다. 이들 기업은 KISA 동남아 거점을 활용해 모집한 현지 ICT 유관 부처·기관, IT 기업, 유통사, 컨설팅 사 등 41개 기관·기업과 모두 140건의 1:1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원태 KISA 원장은 “최근 정보보호 수요가 증가하는 동남아시아는 6억 이상의 인구를 보유한 대규모 신흥 시장으로, 국내 기업의 적극적인 진출이 필요하다. KISA는 글로벌 사이버 보안을 선도하는 전문 기관으로서 현지 파트너십 프로그램 등 다양한 해외 진출 지원사업을 운영해 신남방 정책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