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초지능화 사회 신성장동력 찾아야”
상태바
김기남 삼성전자 부회장, “초지능화 사회 신성장동력 찾아야”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11.01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디지털시티서 제52주년 창립기념식 개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지난 3분기 괄목할 실적을 달성했습니다. 이제는 앞으로 10년 간 전개될 초지능화 사회에서 새로운 성장 동력을 찾고, 초일류 100년 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을지 자문해 봐야 할 때입니다”

김기남 삼성전자는 대표이사 부회장은 1일 김현석 대표이사 사장, 고동진 대표이사 사장 등 경영진과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수원 디지털시티에서 열린 창립 52주년 기념식에서 이렇게 강조했다.

이날 김 부회장은 창립기념사를 통해 “일상의 모든 분야에서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과 제품이 비약적으로 발전하는 빅뱅이 도래하게 될 것”이라며, “고객과 인류 사회에 대한 깊은 공감을 바탕으로 마음껏 꿈꾸고 상상하며 미래를 준비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김 부회장은 또 “경영환경의 변동성과 불확실성이 크게 증가하는 상황에서 변화를 신속하게 파악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경영시스템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아울러 김 부회장은 “회사와 임직원이 함께 성장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개방적이고 열린 회사를 만들어 나가자”며, “회사와 임직원이 함께 실천해야 할 중요한 가치인 준법경영에 노력하고, ESG 실천에 능동적으로 참여해 지속 가능한 환경과 사회를 만들어가자”고 강조했다.

김 부회장은 마지막으로 “인류사회에 공헌한다는 삼성의 경영이념을 바탕으로 인류의 삶을 보다 풍요롭고 가치 있게 변화시키고, 다음 세대에 물려줄 초일류 100년 기업의 역사를 함께 만들어나가자”고 임직원들과 함께 다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