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이불빨래도 거뜬!...삼성전자, 20kg 용량 ‘그랑데 AI’ 건조기 론칭
상태바
이불빨래도 거뜬!...삼성전자, 20kg 용량 ‘그랑데 AI’ 건조기 론칭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10.29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부품 설계 효율화로 19kg 모델과 동일 크기 유지

국내 건조기 시장이 연간 200만 대 규모로 급성장하면서 대용량에 대한 소비자 요구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삼성전자가 이 같은 니즈를 만족시켜줄 신제품을 내놓았다.

삼성전자는 국내 최대 건조 용량의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제품은 건조 용량이 20kg으로 이불 빨래까지 넉넉하게 건조할 수 있는 대용량 선호 트렌드를 반영해 탄생했다. 올해 1~9월 누계로 삼성전자의 국내 건조기 매출 비중에서 17kg 이상 대용량이 차지하는 비중은 60%에 달한다.

이번 20kg 신제품은 열교환기의 콘덴서 전열 면적을 18% 가량 확대하고, 습도 센싱 정밀도를 높이는 등 핵심 부품의 설계 효율화를 통해 외관 사이즈를 기존 최대 용량인 19kg 모델과 동일하게 유지하면서 건조 용량을 늘렸다. 덕분에 소비자들은 동일한 공간에 더 큰 용량의 건조기를 두고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이 제품은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을 획득해 삼성 그랑데 건조기 AI는 9kg에서 20kg까지 전 용량에 걸쳐 1등급을 달성했다.

물론 기존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의 장점은 그대로 이어받았다. 독자적 ‘하이브리드 히트펌프 저온제습’ 기술을 적용해 건조통을 빠르게 예열한 후 옷감 손상 걱정 없이 60℃ 이하로 제어함으로써 추운 겨울철에도 초고속 건조가 가능하다.

또한 ▲온습도 정밀센서로 건조통 안팎의 온도와 습도를 고려해 최적의 코스로 건조하는 ‘AI 맞춤건조’ ▲세탁실의 습기를 제거해 주는 ‘세탁실 공간 제습’ ▲건조통 뒷면에서 강력한 바람을 균일하게 내보내는 ‘360˚ 에어홀’ 등의 기능을 갖췄다.

이외에 디지털 인버터 모터와 컴프레서에 대해 소비자가 제품을 사용하는 동안 고장이 나면 무상으로 부품 수리 또는 교체를 해주는 평생보증 서비스도 제공한다.

비스포크 그랑데 건조기 AI 20kg 제품은 그레이지·블랙·이녹스·화이트의 4가지 색상 라인업을 갖췄으며, 출고가는 174만 9000원~189만 9000원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선제적으로 파악해 국내 건조기 시장에 최대 용량을 지속적으로 선보여왔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소비자들이 삼성 건조기를 통해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제품 개발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