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싹시스템, ‘한싹’으로 사명 변경하고 사업 전략 공개
상태바
한싹시스템, ‘한싹’으로 사명 변경하고 사업 전략 공개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1.08.23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명 변경과 함께 사업 다각화로 기업 경쟁력 강화

창립 29주년을 맞은 한싹시스템이 사명을 ‘한싹’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한싹은 이번 사명 변경의 의의를 심플한 사명으로 기업 이미지를 제고하고, 사업 다각화로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고 설명했다.

한싹은 SI 사업과 솔루션 유통, IT 서비스 등 새로운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성장 동력 확보와 사업 포트폴리오 전환을 추진한다. 자체 사업과 함께 미래 신사업 발굴을 위한 M&A, 지분 투자도 병행하며 회사를 키워 나간다는 전략이다.

구체적으로 한싹은 기존의 보안 솔루션과 클라우드, AI 신제품 연구 개발(R&D)에 주력하는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의 노선을 걷고, 신사업은 계열사를 설립해 펼쳐 나갈 계획이다. 계열사명은 한싹의 영문 이니셜 에이치에스(HS)를 따서 정하고 글로벌 시장에도 진출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한싹은 이미 작년에 에이치에스 시큐리티(HS Security)를 설립해 SI 사업과 보안 솔루션 유통 사업을 하고 있으며, 향후 클라우드와 AI 서비스를 출시해 B2C 사업도 추진할 방침이다.

이주도 한싹 대표이사는 “사명 변경은 더 높은 곳으로 도약하기 위한 첫 걸음이며, 29년간 다져온 경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속 가능 경영을 위해 앞으로도 새로운 것에 도전하고 개척해 나가는 기업으로 성장시키는 것이 목표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한싹은 1992년 설립되었으며, 지난 6월 코스닥 상장을 위해 KB증권을 상장 주관사로 선정하고 기업공개(IPO)를 준비 중이다.

설립 초기 통신사 고객 관리 시스템을 개발해 통신 과금과 콜트래픽을 통합 관리하는 체계를 확립하고 빌링 시스템 기술을 선도해 왔으며, 망연계 솔루션을 시작으로 패스워드관리, 보안전자팩스, 정보보안포털 등 정보 보안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해왔다.

이를 통해 공공 기관, 금융권, 기업, 국방 등 600여 개 고객사를 확보하고 지난 5년간 연평균 25% 이상의 매출 신장을 달성하며 지속적인 성장 가도를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