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LG전자, 사회적경제 인재 양성으로 지속가능 미래 연다
상태바
LG전자, 사회적경제 인재 양성으로 지속가능 미래 연다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8.06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 플랫폼 ‘LG소셜캠퍼스’서 ‘소밈스쿨’ 운영

LG전자와 LG화학이 사회적경제와 친환경에 대한 진정한 가치를 이해하고 실천하는 인재 양성에 본격 나선다.

LG전자는 LG화학과 함께 만든 사회공헌 플랫폼 ‘LG소셜캠퍼스’를 통해 올해부터 대학생을 대상으로 사회적경제 인재양성 프로그램 ‘소밈스쿨’을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소밈은 사회적가치를 의미하는 소셜(social)과 다양한 방식을 통해 다음 세대에 문화적 요소를 전달하는 것을 의미하는 밈(meme)의 합성어다. 소밈스쿨은 다음 세대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사회적 가치와 친환경 분야를 이끌어 갈 인재를 키우는데 목적이 있다.

이와 관련 양사는 이날 온라인으로 ‘소밈스쿨 1기 발대식’을 개최했다. 행사에는 이번 프로그램에 선발된 대학생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이달부터 약 5개월 동안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경제 활동과 친환경에 대한 강의를 듣고 해당 분야 전문가의 멘토링을 통해 사회적경제 기업의 진정한 가치를 배운다. 이후 사회문제에 대해 스스로 고민하고 해결방안을 기획해보는 프로젝트도 수행한다. 또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국내 우수기업도 탐방한다.

LG전자와 LG화학은 지난 2011년부터 사회적·친환경 가치를 창출하는 사회적경제 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다양한 지원을 펼치고 있다. 현재까지 160개 기업을 선발해 약 110억 원을 지원했다.

LG전자 대외협력담당 윤대식 전무는 “대학생들이 소밈스쿨 프로그램을 통해 사회적경제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고 사회적 가치와 친환경을 폭넓게 경험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