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장, 광주 건물 붕괴사고 현장 점검
상태바
박영수 국토안전관리원장, 광주 건물 붕괴사고 현장 점검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6.11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원인 규명, 유사사고 재발 방지책 마련 착수

국토안전관리원은 박영수 원장이 지난 9일 광주광역시 학동 재개발지역에서 발생한 5층짜리 건물 붕괴사고 현장을 찾아 안전관리 실태 등을 점검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고는 해체공사 계획·시공 절차 등이 부적절해 철거 중이던 건물이 넘어지면서 일어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박영수 원장은 “건물 해체 도중의 붕괴사고는 이번처럼 대형 인명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해체계획 수립과 시공 순서 등 안전수칙 준수가 매우 중요하다”며 “관련 기관들과 협조하여 사고원인 규명과 유사사고 재발 방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