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포스코, 폐플라스틱 회수로 지구환경 지킨다
상태바
포스코, 폐플라스틱 회수로 지구환경 지킨다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6.03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한국피앤지·해양환경공단·테라사이클과 업무협약

포스코가 이달 5일로 다가온 세계 환경의 날을 앞두고 국내 주요기업들과 친환경 캠페인을 추진한다.

포스코는 스테인리스 제품의 친환경성을 알리고 플라스틱 폐기물을 감축하기 위한 기업시민 실천 활동의 일환으로 이마트, 한국피앤지, 해양환경공단, 테라사이클 등 4사와 함께 플라스틱 회수 캠페인을 펼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칫솔, 샴푸통, 식품 용기 등 생활 속 폐플라스틱을 모아 업사이클링 함으로써 자원 순환을 실천하자는 취지다. 각 참여사는 오는 5일 환경의 날을 기념해 ‘가져와요 플라스틱 지켜가요 우리바다’ 기획전을 진행한다. 또한 향후 다양한 이벤트 등으로 폐플라스틱 수거 운동을 확대 실시할 예정이다.

캠페인으로 수집된 폐플라스틱은 향후 철강재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일상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들로 업사이클링될 예정이다.

캠페인 참여도를 높이고 업사이클링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기 위해 참가자들에게는 포스코의 친환경 소재로 만든 스테인리스 텀블러 5000개를 기념품으로 제공한다.

포스코는 또한 이마트가 수도권내 매장에서 운영중인 플라스틱 회수 캠페인의 확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우선 철강재의 친환경성을 알리기 위해 재활용이 불가능한 기존 플라스틱 회수함을 포스코 스테인리스 회수함으로 교체하고 회수 무게와 시점, 참여량 등의 확인이 가능한 사물인터넷(IoT) 기능을 갖춘 회수함도 적용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이마트와 함께 일반인들이 직접 체험하며 철강재의 친환경성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이마트 트레이더스 매장 내 ‘플라스틱 프리 푸드코트 존(Plastic Free Food Court Zone)’도 운영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마트, 해양환경공단과 일반시민들을 대상으로 자연 생태계와 순환의 중요성을 알리는 유튜브를 제작하고 이마트 문화센터에서 교육도 진행한다.

포스코 캠페인 담당자는 “일반시민들이 ‘나의 작은 노력이 지구의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다’는 자부심을 갖고 플라스틱 회수 이벤트에 동참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미래 세대를 위해 친환경적인 철강제품을 많이 사용해주면 좋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