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삼성 2021년형 'QLED TV' 인기만발...출시 두 달 만에 1만 대 고지 점령
상태바
삼성 2021년형 'QLED TV' 인기만발...출시 두 달 만에 1만 대 고지 점령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4.26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에게 삼성 Neo QLED 8K 제품이 배송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삼성전자의 2021년형 QLED TV가 1만대 판매고를 돌파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3월 3일 출시한 2021년형 QLED TV의 국내 판매량이 출시 두 달도 되기 전에 1만 대를 넘어섰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QLED TV 신제품과 비교해 같은 기간 대비 2배 이상 빠른 판매 속도로, 프리미엄 TV 시장에서 삼성전자의 리더십이 더욱 강화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특히 ‘퀀텀 미니 LED’가 적용된 ‘Neo QLED’가 올해 출시된 QLED TV 판매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어 프리미엄 TV 시장 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참고로 같은 기간 국내 전체 QLED TV 판매량은 약 4만 대 정도다.

이러한 성과는 최근 집안에서 TV의 역할이 확대되면서 Neo QLED를 중심으로 큰 화면과 다양한 기능을 갖춘 프리미엄 TV 수요에 발 빠르게 대응한 결과라는 게 삼성전자의 판단이다.

실제로 삼성 Neo QLED는 ▲기존 LED 소자의 40분의 1 크기로 정교해진 ‘퀀텀 미니 LED’ ▲빛의 밝기를 12비트로 제어해 4096단계로 밝기를 조절해 주는 ‘Neo 퀀텀 매트릭스’ ▲딥러닝(인공지능)을 통한 16개의 신경망 기반 제어로 어떤 화질의 영상이 입력되어도 8K와 4K 화질에 각각 최적화해 주는 ‘Neo 퀀텀 프로세서’로 업계 최고 수준의 화질을 구현했다.

돌출된 부분 없이 슬림한 15mm 두께의 ‘인피니티 디자인’도 시청 시 몰입감을 극대화한다. 최상위 모델인 ‘Neo QLED 8K’는 화면의 블랙 테두리와 베젤의 두께가 2.3mm에 불과한 인피니티 스크린을 적용해 영상에 집중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현재 TV를 포함한 인기 가전 제품을 대상으로 ‘국민 가전 페스타’를 진행하고 있으며, 기존 TV 반납 후 Neo QLED 8K를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최대 100만 원 상당의 혜택을 지원하는 등 보상판매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황태환 삼성전자 한국총괄 전무는 “QLED TV 초기 판매 성과는 차별화된 기술력과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다양한 기능을 통해 시장 트렌드를 주도한 결과”라며 “더 많은 소비자들이 화질과 사운드, 디자인과 콘텐츠 등 최고의 기술이 집약된 Neo QLED와 함께 새로운 일상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