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구글' 날개 단 '인천 스타트업파크' 본격 비상
상태바
'구글' 날개 단 '인천 스타트업파크' 본격 비상
  • 황민승 기자
  • 승인 2021.04.23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신한금융·구글 3자간 파트너십 체결
스마트시티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공동 운영

한국판 실리콘밸리를 표방하는 인천 스타트업파크가 구글이라는 날개를 달고 본격 비상한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최근 송도국제도시 인천 스타트업파크에서 인천 스타트업파크와 민간운영사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S²Bridge : 인천),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스타트업 육성 의지를 다졌다고 23일 밝혔다.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구글이 조성한 창업가 공간으로, 이번 파트너십 체결은 서울 중심의 스타트업 생태계를 전국으로 확장시키는 첫 사례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서울을 포함해 영국 런던 등 전 세계 7개국 7개 도시에 조성돼 있으며 기관들과 스타트업들은 상호 공간을 개방·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구글이 글로벌 유니콘 기업 육성을 통한 ‘한국형 실리콘밸리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인천 스타트업파크의 성장 가능성을 확인하고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인천 지역 스타트업 육성에 본격 나서겠다는 의미도 담고 있다.

파트너십을 통해 신한 스퀘어브릿지 인천과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는 인천경제자유구역(IFEZ)에 특화된 스마트시티 분야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공동 운영해 글로벌 스타트업들의 실증지원, 사업 고도화, 투자 연계 등을 지원하게 된다.

특히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구글 본사와 연계한 마케팅 솔루션, 멘토링, 네트워킹 등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인천 스타트업파크 인스타Ⅱ 1층에 ‘구글 스타트업 스페이스’도 오픈한다.

이 같은 구글과의 협업은 인천 소재 스타트업과 지원기관, 대학 내 창업기관을 포괄한 스타트업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글로벌 진출 역량을 강화해 인천 스타트업파크의 한국판 실리콘밸리 도약이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구글 스타트업 캠퍼스와의 파트너십은 인천 스타트업파크가 한 단계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인천에서 성장한 스타트업들이 세계로 뻗어나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인천스타트업파크는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 기술 기반 및 바이오 융합 혁신기업을 육성하는 단일 사업 국내 최대 스타트업 지원공간으로 지난 2월말 공식 오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