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영지식 증명 확장성 블록체인 플랫폼 '미나 프로토콜', 메인넷 출시
상태바
영지식 증명 확장성 블록체인 플랫폼 '미나 프로토콜', 메인넷 출시
  • 문혜진 기자
  • 승인 2021.03.24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지식 증명 기반 확장성 개선 블록체인 플랫폼 ‘미나 프로토콜(Mina Protocol)’이 메인넷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미나 프로토콜은 오원 랩스에서 개발하고 있는 블록체인으로, 영지식 증명을 통한 블록체인의 데이터 처리 속도 향상을 목표로 한다.

미나 프로토콜은 이번 메인넷 출시를 위해 3월 16일 메인넷 최종 후보(RC) 버전을 공개했다. 메인넷 최종 후보 버전을 통해 오류 및 버그 등을 검증했으며, 특이사항이 없는 것으로 판단하고 정식 출시를 확정했다.

일반적으로 블록체인의 거래 내역을 저장하기 위해선 200GB 이상의 큰 용량이 필요한 반면, 미나 프로토콜은 데이터를 영지식 증명을 통해 데이터를 22KB 내외로 축소했다.

또한, 미나 프로토콜은 영지식 증명 기술 중 하나인 지케이 스나크(zk-SNARKs)를 활용한다. 지케이 스나크는 특정 정보를 공개하지 않아도 정보를 알고 있다는 것을 증명할 수 있는 기술이다.

개발자들은 이를 통해 사용자들의 개인 정보와 데이터 주권을 확보할 수 있는 지케이 스나크 기반 애플리케이션 스냅스(Snapps, Snarkified Applications)를 개발 가능하며, 처음 공개되는 스냅스는 탈중앙화 대출 플랫폼 텔러 파이낸스(Teller Finance)다.

에반 샤피로(Evan Shapiro) 오원 랩스 최고경영책임자는 “미나 프로토콜은 영지식 증명을 통해 사용자들의 개인 정보 보호와 데이터 보안이 뛰어난 새로운 인터넷 환경을 구축할 것”이라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