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에이모, 3년 연속 데이터바우처 공급 기업으로 선정
상태바
에이모, 3년 연속 데이터바우처 공급 기업으로 선정
  • 전유진 기자
  • 승인 2021.03.08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AI) 학습데이터 가공 플랫폼 기업 에이모(AIMMO)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K-data)이 주관하는 데이터바우처 지원 사업의 공급 기업으로 3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데이터바우처 지원 사업은 중소기업 등을 대상으로 기업이 데이터 기반 서비스를 개발 또는 분석하는 데 있어 필요로 하는 데이터를 구매하거나, 학습 데이터 가공 전문 기업으로부터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에이모는 2019년부터 데이터바우처 공급 기업으로 선정돼 지금까지 약 100여 개의 수요 기업에 학습 데이터를 제공했다. 에이모 관계자는 “자율주행, 광학문자인식(OCR; Optical character recognition), 챗봇, 헬스케어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데이터 가공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는 것이 에이모의 강점이다. 또한, 자체 데이터 라벨링 관리 프로세스(AIMMO LabelOps)를 활용해 가공한 학습 데이터의 품질을 보증한다”고 설명했다.

올해 에이모는 수요 기업이 요구하는 학습 데이터를 가공해 주는 서비스뿐 아니라 데이터바우처 종료 후에도 직접 학습 데이터를 가공할 수 있도록 AI 데이터 라벨링 자동화 기능을 추가한 ‘에이모 엔터프라이즈(AIMMO Enterprise)’ 플랫폼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에이모 담당자는 “올해도 데이터바우처 공급 기업으로 선정돼 학습 데이터가 필요한 수요 기업에 고품질의 학습 데이터를 제공하게 되어 기쁘다. 추가로 필요한 학습 데이터를 고객사가 직접 가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에이모 엔터프라이즈 플랫폼으로 A/S까지 가능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더 큰 만족도를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