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플랫폼 ’정식 오픈
상태바
산업부,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플랫폼 ’정식 오픈
  • 이지안 기자
  • 승인 2021.02.25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기업의 비즈니스 혁신과 산업 디지털 전환 촉진을 위한 디지털 산업혁신 빅데이터 플랫폼을 공식 오픈했다고 25일 밝혔다.

플랫폼에서 제공된 데이터는 기업의 새로운 제품·서비스 개발, 고객 확보, 공정 개선, 해외진출, 문제해결 등에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기업정보를 바탕으로 한 지역 산업 생태계 분석을 통해 기업 간 거래관계, M&A, 금융·투자 정보, 기술 개발정보 등을 종합하여 시장 및 경쟁기업을 분석, 신규 제품·서비스 개발에 활용할 수 있다.

고객 이탈 방지와 재방문율을 높이기 위해 고객 행동패턴 분석 데이터를 활용하여 기존 고객 및 신규고객 창출할 수 있으며 상품의 유통·거래망 데이터 분석과 기업의 디지털 성숙도 진단을 통해 공정 개선과 디지털 전환 컨설팅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진출 희망 국가의 수출입 거래, 시장 ·기업 정보 등 데이터를 활용한 해외 바이어 발굴 및 맞춤형 해외진출 기획도 가능하다.

기업은 연구·문제 과제를 제시하고, 전문가 및 참여기관이 해결 모델을 제시하는 참여형 플랫폼으로 운영, 기업은 문제해결과 공동연구 파트너 발굴, 인재채용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일반 사용자도 데이터를 직접 가공할 수 있도록 데이터 분석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데이터 상품의 검색부터 구매까지 가능해 기업 등 수요기관이 보다 쉽고 빠르게 맞춤형 비즈니스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다.

한편, ‘산업혁신 플랫폼’은 산업부 산하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이 수행기관으로 선정돼 가이온, 에프앤가이드, 한국M&A거래소, 대덕넷, 알리콘, 에스티에이치에이에스, 이엔씨지엘에스 등 총 7개 데이터 센터와 함께 플랫폼을 구축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