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센싱, 차량용 인캐빈 센싱 솔루션 MOD620 발표
상태바
비트센싱, 차량용 인캐빈 센싱 솔루션 MOD620 발표
  • 이지안 기자
  • 승인 2021.02.16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첨단 이미징 레이더 솔루션 기업 비트센싱(bitsensing)이 세계적인 반도체 기업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와 함께 혁신적인 인캐빈 경험을 위한 고해상도 60GHz MOD620 레이더를 발표했다. 

MOD620은 비트센싱의 설계와 인피니언 칩셋의 결합으로 개발돼 안전하고 강력한 차량 모니터링 솔루션을 제공한다.

차량용 인캐빈 센싱 솔루션 MOD620 [사진=비트센싱]
차량용 인캐빈 센싱 솔루션 MOD620 [사진=비트센싱]

산호세 주립대학교가 발표한 ‘차량 내 어린이 열사병 사망률 연구(Heatstroke Deaths of Children in Vehicles, Jan Null, San Jose State University)’에 따르면 90년대 이후 차량 내 방치된 유아 사망사고의 54%가 단순한 운전자의 부주의로 인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와 같은 사건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개발된 MOD620은 탑승자의 호흡 및 심박을 통해 생체 신호를 실시간으로 감지함으로써 예기치 못한 상황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한다. 

탑승자가 운전자 없이 방치되었을 경우에는 운전자에게 경보를 울려 상황을 빠르게 파악할 수 있다. MOD620은 차량의 종류 및 크기에 상관없이 작동될 수 있는 감지 기능을 제공하며 옷, 담요 등을 투과하여 감지하기 때문에 끊임없는 모니터링 성능을 선사한다. 

비트센싱은 고성능 인캐빈 센싱 레이더를 구축하기 위해 하드웨어를 재구성하고 안테나를 재설계했다. 

레이더 데이터 신호 처리를 위한 MCU, 신호를 송신 및 수신하여 감지하는 MMIC를 전략적으로 구성하고 원활한 신호 처리를 위해 안테나 재배열을 통해 설계된 MOD620은 가장 강력한 레이더 성능을 선보인다.

MOD620은 탑승자의 생체 신호를 감지해 사람과 사물을 구분하고 재실 및 위치까지 정확하게 파악한다. 

차량 잠금 상태에서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이 작동하기 때문에 뒷좌석에 탑승자의 호흡 및 심박으로 생체 신호를 감지함으로써 운전자에게 탑승자의 유무를 알린다. 

MOD620의 고성능 모니터링 솔루션을 통해 더욱 안전하고 최적화된 자율주행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차량 내 뒷좌석을 모두 감지할 수 있는 넓은 시야영역 및 감지거리 기능을 제공한다. 

120도의 넓은 시야영역을 확보하며 최대 2.5m까지 감지 가능하다. 차량 종류 및 크기에 따라 감지거리 맞춤 설정도 제공하기 때문에 각 니즈에 따른 최적의 성능을 제공한다. MOD620은 별도 카메라 없이 작동하는 레이더 센서로 프라이버시 문제가 없다. 
 
채널 길이, 시야영역, 송수신기 회로 등을 맞춤 설정할 수 있도록 안테나 재배열이 가능한 솔루션으로 고객 환경에 가장 최적화된 기능을 제공한다. 

비트센싱의 빠르고 효율적인 기술로 MOD620은 경형, 중형부터 대형, 스포츠카까지 다양한 차종에 탑재 가능하며 밝거나 어두운 환경에서도 강력한 모니터링 성능 구현이 가능하다.

이재은 비트센싱 대표는 “인피니언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스마트 시티 및 스마트 라이프를 구현하고자 하는 비트센싱의 비전에 한 단계 더 나아갈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MOD620을 통해 우수하고 안전한 커넥티드 환경을 구현할 수 있는 새로운 기준을 제시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