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스마트 비디오의 시야를 밝혀주는 AI
상태바
[기고] 스마트 비디오의 시야를 밝혀주는 AI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1.02.04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첨단 ICT 기술로 통합관제 시스템 고도화 지원

[글=스테판 버뱃(Stefaan Vervaet) | 웨스턴디지털 스마트 비디오 마케팅 담당 시니어 디렉터]

최근 웨스턴디지털이 보안 SI 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스토리지는 데이터를 캡처, 저장, 분석하는 데 있어 중추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SI 업체는 용량과 내구성의 중요성 때문에 그 어느 때보다 HDD와 플래시 드라이브에 크게 의존하고 있다. 업계 전반적으로는 기존의 보안 중심 관제를 넘어 스마트 비디오로 대표되는 새로운 사용 사례를 도입하려는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스마트 비디오는 카메라, 스토리지, 프로세싱, 딥러닝 알고리즘 등을 결합해 사람들의 경험을 향상시킬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을 뜻한다.

 

높아지는 AI 및 애널리틱스의 중요성

웨스턴디지털이 실시한 설문조사 중 “보안 분야에서 비디오 애널리틱스와 인공지능(AI)이 차지하는 역할이 계속해서 높아지고 있다”는 항목에 76%의 응답자가 동의했다. 많은 기업이 신기술을 활용해 인사이트를 얻고자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으며,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스마트 비디오 레코딩 분야에서 데이터 애널리틱스와 AI가 더욱 중요하게 여겨지는 것은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AI와 데이터 애널리틱스가 응답자의 마음을 가장 많이 사로잡은 한편, 74%의 응답자는 비디오 스토리지의 원격 관리 및 원격 설정 지원 여부가 필수적인 요소라고 답했다. 카메라에 직접 탑재된 스토리지의 필요성에 대해서는 70%가 동의했다.

이러한 응답은 시장의 변화 저변에 보이지 않는 흐름이 함께하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즉, 점점 더 많은 고객이 고해상도 카메라와 레코더에서 더 많은 가치를 얻고자 하고 있으며, HDD나 마이크로SD 카드 등 스토리지에 저장된 실시간, 혹은 지난 데이터를 기반으로 의사 결정을 할 수 있길 바라고 있다.

이러한 니즈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AI 소프트웨어 및 가속기 파트너와의 생태계 구축이 필요할 뿐만 아니라, 막대한 용량의 스토리지가 요구된다.

 

스마트 비디오 시장에서의 기회

이번 조사 결과에 따르면 2019년에 스마트 카메라를 가장 많이 설치한 곳은 사무실 및 상업용 빌딩이었으며, 제조업체, 학교, 대학 등이 그 뒤를 이었다. 3~5년 후의 전망을 묻는 질문에는 학교 및 대학이 스마트 카메라를 가장 빨리 도입할 것이라고 답했으며, 그 뒤를 사무실, 상업용 빌딩, 정부 청사, 소매업, 엔터테인먼트 산업 등이 이을 것이라고 예측했다. 또한, 도시 주차, 대중 교통 시설 등 스마트시티와 관련된 사용 사례에 대해서는 관련 기회가 더 많아질 것이며, 곧 다른 분야처럼 보편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비즈니스, 소매점, 정부, 기업을 막론하고 많은 조직에서 건물 액세스 개선, 자동화, 주차 및 교통 시스템 효율화, 카메라 및 레코더의 원격 관리 등을 필요로 하고 있다. 비디오 레코더에 탑재되는 HDD 및 스마트 카메라에 사용되는 내구성 높은 플래시 메모리를 통해 업계는 비즈니스에 실행 가능한 가치를 전달하도록 스마트 비디오를 사용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웨스턴디지털의 파트너사 앤젤트랙스(AngelTrax)는 카메라와 스토리지를 버스 등 차량군(fleet) 관리에 끌어올 수 있는 소프트웨어를 사용해 차량군 관리의 생산성, 효율성, 안전성을 향상시키고, 성장하는 교통 시장에 대응하고 있다.

리치 하워드(Richie Howard) 앤젤트랙스 회장 겸 CEO는 “앤젤트랙스가 20년 전 모바일 비디오 시장에 처음으로 진입했을 때 고객의 주 스토리지 용도는 스쿨 버스 등 차량에서 일어나는 활동 및 사건의 녹화분을 제공하는 것이었다. 그때는 하루 동안 녹화된 영상을 아카이브하는 것이 최선이었다. 오늘날 고객들은 훨씬 더 큰 용량의 웨스턴디지털 스토리지를 사용해 영상을 1080P 이상의 해상도로 녹화하고 저장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GPS 좌표, 정류장의 지도상 위치, 차량 속도, AI를 활용한 운전자 행동 감지 등의 메타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용도에 따라 HDD, 혹은 플래시 메모리

이번 조사에 따르면 스마트 비디오 구축에는 HDD를 중심으로 여러 종류의 스토리지가 혼합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들은 자신이 구축한 시스템의 50%에 HDD가 설치됐다고 답했으며, HDD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제품 특징으로는 내구성, 신뢰성, 성능, 용량을 꼽았다. 이와 함께 클라우드 기반 시스템, SSD, 직접 삽입되는 마이크로SD 카드가 스마트 비디오 구축에 추가적으로 사용됐으며, 사용 비율은 각각 21%, 19%, 10%였다.

고해상도 카메라가 널리 사용되기 시작하면서 커지는 영상 및 사진 파일의 크기를 수용하기 위해 드라이브와 마이크로SD 카드 모두 용량이 증가하고 있다. 카메라 스토리지로서 카메라에 직접 삽입되는 마이크로SD 카드는 주 스토리지 용도와 클라우드 기반 시스템을 위한 백업 용도, 두 가지 용도에서 모두 사용이 증가하고 있다.

다만, 마이크로SD 카드는 크기가 작고 손길이 닿기 어려운 위치에 장착돼 유지 관리가 어려운 경우가 종종 있다. 이 때문에 응답자 중 일부는 카메라에 사용되는 마이크로SD 카드에서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제품 특징으로 상태 모니터링 기능을 꼽았다.

 

AI, 애널리틱스 특화 스토리지 솔루션

웨스턴디지털은 영상 애널리틱스와 AI가 보안 감시 시장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내다보고, 지난 9월 이에 특화된 WD 퍼플 스토리지 솔루션을 선보였다. DVR(Digital Video Recorder) 및 NVR(Network Video Recorder), 영상 분석 장치에서 사용할 수 있는 업계 최대 용량의 18TB WD 퍼플 HDD와 AI 지원 카메라, 보안 감시용 카메라, 에지 디바이스에 사용할 수 있는 1TB WD 퍼플 SC QD101 마이크로SD 카드가 그것이다. WD 퍼플 HDD는 펌웨어 최적화와 데이터 관리 기능을 바탕으로 AI 지원 스마트 영상 솔루션 전반의 시스템 성능 및 데이터 관리 능력 향상을 지원하도록 설계됐다.

한편, 이번 조사는 웨스턴디지털의 의뢰로 미국 B2B 콘퍼런스, 콘텐츠, 미디어 전문 회사 에메랄드(EMERALD)가 독립적으로 실시했다. 보안 솔루션 제공 업체와 SI 업체에 종사하는 157명을 대상으로 스마트 비디오 솔루션 구축에 사용되는 스토리지에 대한 기술, 동향, 사용 사례에 대해 질문했다. 조사 방식은 이메일을 통한 서면 응답으로 진행됐으며, 신뢰 구간은 90%, Z-점수(임계값)는 1.645, 표본 오차는 2.52%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