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이글루시큐리티, 취약점 진단 자동화 솔루션 ‘스마트가드 3.1’ 버전 출시
상태바
이글루시큐리티, 취약점 진단 자동화 솔루션 ‘스마트가드 3.1’ 버전 출시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1.02.02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프레미스,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을 아우르는 취약점 진단 기능 제공

이글루시큐리티가 하이브리드 및 멀티 클라우드와 컨테이너 기반 플랫폼 환경을 지원하는 자산 위협 관리와 보안 진단 자동화 솔루션인 ‘Smart[Guard](스마트가드)’ 3.1 버전을 출시했다.

스마트가드는 IT 자산 위협 관리와 취약점 진단을 통합적으로 실행할 수 있는 솔루션으로, IT 인프라에서 구동되는 SW(소프트웨어)의 정보를 자동 수집해 SW가 변경될 시 즉각 반영한다.

이를 통해 보안 관리자는 보유한 IT 자산에 설치된 SW 사양과 취약점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조직에 해당되는 규제 준수(Compliance) 여부를 수시로 점검할 수 있다.

또한, SIEM(통합보안관제) 솔루션과의 연동을 통해 취약점 위험 순위를 스코어링하여 고위험군 취약점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

스마트가드 3.1 버전에서는 클라우드 환경의 정보 자산에 대한 취약점 진단 기능을 확대 제공한다. 기존에 제공하던 IT 인프라 자산과 함께 주요 퍼블릭 클라우드 및 컨테이너 기반 플랫폼에 대한 진단 항목을 추가해 클라우드·가상화 운영 환경의 취약점 분석을 수행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이글루시큐리티의 위협 인텔리전스 서비스인 ‘이글루 CTI’와의 연동을 통해, 최신 취약점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글루시큐리티 이득춘 대표는 “클라우드 도입에 속도가 붙으면서 기존 온프레미스 환경과 함께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의 컴플라이언스를 준수하고, 분산된 IT 인프라의 취약점을 실시간으로 파악해야 하는 보안 업무의 부담도 증가하고 있다. 온프레미스,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을 아우르는 취약점 진단 솔루션 도입을 통해 이러한 어려움을 해소하고 고도화된 공격에 대한 방어력을 더욱 높였으면 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