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노브릭, 글로벌 보안시장 선도기업 ‘SICPA’ 파트너로 선정
상태바
나노브릭, 글로벌 보안시장 선도기업 ‘SICPA’ 파트너로 선정
  • 서혜지 기자
  • 승인 2021.02.01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보안시장 선도기업 스위스 ‘시크파’ 제품에 대한 국내 독점 판매계약 체결

첨단신소재 전문기업 나노브릭이 1일 글로벌 보안 시장의 선도기업인 스위스 ‘시크파(SICPA)’와 국내 독점계약을 체결하며 공식 파트너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시크파(SICPA)는 스위스 로잔에 위치한 글로벌 보안 시장의 대표적 선도기업으로 최첨단 보안 기술을 기반으로 보안 인증, 보안 식별과 유통 추적 관련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세계 각국의 정부와 중앙은행, 글로벌 기업에 첨단 보안 제품을 공급하고 있으며 시크파 보안 기술은 세계 각국의 다양한 지폐 및 보안 문서, 유가증권, ID 카드 등에 널리 사용되고 있다.

시크파는 급속도로 확대되는 아시아 위조 방지 시장을 본격적으로 공략하기 위해 독보적 첨단 나노 소재 기술로 위조 방지 및 정품인증 시장을 확대하고 있는 나노브릭과 국내시장 독점 판매계약을 체결했으며 이를 통해 국내 기업들의 브랜드 보호에 적극 동참할 예정이다.

나노브릭은 기존 자사의 자기색가변 보안소재를 이용한 정품인증 제품 엠택(M-Tag)과 더불어 각도에 따른 고유한 패턴·색상 반전 효과로 즉각적으로 정품을 인지할 수 있는 시크파의 콰자(SICPA QUAZAR) 보안 제품을 출시해 국내 보안 시장 점유율을 지속해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자기색가변 보안 소재를 인쇄 적용한 엠팩(M-Pac)과 병행해 별도의 디바이스로 인식하는 보안 식별 및 유통 추적 서비스 제품 ‘시크파가드(SICPAGUARD)’를 상반기 중 출시해 의약품, 전자제품 등으로 적용 시장을 확대할 예정이다.

나노브릭은 시중의 브랜드 보호를 위한 위조 방지 및 정품인증 제품들은 마케팅적 요소와 위조 방지 요소가 혼재돼 있어 가품 피해 예방을 위한 위조 방지 제품선택 시 유의해야 한다면서 나노브릭의 첨단나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보안라벨과 패키지는 다양한 브랜드 보호 기술을 신중히 비교 검토한 업체들에 채택돼 출시 이후 25억개 이상이 판매되고 있다고 자사의 위조 방지 기능의 우수성을 강조했다.

또한 나노브릭은 이번 시크파(SICPA)의 첨단 보안 제품 국내 독점 판매계약 출시를 통해 다양한 형태의 글보벌 첨단 위조 방지 제품과 서비스를 국내 고객들에게 적극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나노브릭은 독자적으로 구축한 나노플랫폼을 기반으로 위조 방지 및 정품인증 사업, 바이오 및 화장품 사업, 기능성 및 감성 디스플레이 사업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고 있으며 2019년 8월 최고 등급의 기술평가(AA, AA)를 통해 코스닥에 상장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