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테라데이타, 통신서비스제공업체용 ‘빅데이터 차세대 분석 프레임워크’ 출시

이광재l승인2013.02.04 00:00:00l수정2013.02.04 14:0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테라데이타(www.teradata.kr, 대표 박진수)가 기존 트랜잭션 데이터와 상세한 상호작용 데이터를 활용해 고객에 대한 360도 뷰를 제공하는 'CSP 차세대 분석 프레임워크(Teradata CSP Next Generation Analytics Framework)'를 발표했다.

테라데이타 CSP 차세대 분석 프레임워크는 모든 데이터 상호작용에 가시성을 제공해 통신서비스 제공업체(CSP)들이 고객 행동 및 제품 선호도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통찰력을 얻을 수 있도록 해준다. 이 프레임워크에는 통신서비스 제공업체(CSP)들의 서비스, 네트워크, 기기, 위치, 소셜 네트워크 디지털 마케팅, 가입자와의 e커머스 상호작용에 대한 상세 정보가 포함돼 있다.

통신서비스 제공업체(CSP)들은 고객 행동에 대한 심층적인 데이터 가시성을 통해 신규 서비스를 발굴하고 기존 인프라 및 프로세스, 데이터를 화폐화(monetize) 할 수 있으며 보다 개인화되고 탁월한 고객 경험을 제공할 수 있다. 결과적으로 운영비(OPEX)와 자본비(CAPEX)를 절감하고 뛰어난 시장 우위를 차지할 수 있다.

테라데이타의 CSP 차세대 분석 프레임워크는 마케팅 의사결정 애플리케이션인 '구아부스(Guavus, www.guavus.com)'의 '세븐플로(SevenFlow)'와 같은 파트너사의 역량을 최대한 활용하고 있다. 이 애플리케이션은 가입자 행동 및 데이터 사용에 대한 심층적 통찰력을 제공한다.

스트럭처형 데이터와 멀티-스트럭처형 데이터 모두를 캡처해 분석하는 테라데이타 통합 데이터 아키텍처(Teradata Unified Data Architecture)와 더불어 차세대 분석 프레임워크는 경쟁업체와 차별화된 비즈니스 통찰력과 시장 통찰력을 제공한다. 테라데이타의 통합 데이터 아키텍처(Teradata Unified Data Architecture)는 멀티 스트럭처형 데이터에 대한 신속한 분석을 위해 하둡 및 애스터의 SQL 맵리듀스 플랫폼을 모두 포함한다.

또한 통신서비스 제공업체들은 통합 데이터를 최적으로 제공하는데 핵심 역할을 하는 '테라데이타 통신 로지컬 데이터 모델의 새로운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테라데이타 통신 로지컬 데이터 모델은 통신서비스 제공업체 기업 정보에 대한 지도(맵) 역할을 하게 된다. 이 모델은 기업 데이터, 데이터 관계, 주제 영역 및 비즈니스 규칙들을 제시하며 다른 유형의 데이터가 서로 어떻게 연결돼 있는지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해준다.

또한 테라데이타 CSP 차세대 분석 프레임워크는 아프리모(Aprimo)의 통합 마케팅 관리 소프트웨어의 전체 범위를 사용하며 통신서비스 제공업체들이 신속하게 마케팅을 도입해 거의 실시간으로 분석 통찰력을 얻을 수 있도록 해준다. 예를 들어 통신서비스 제공업체가 가입자들이 토로하는 네트워크 문제점을 알려주면 CSP 분석가들은 아프리모의 마케팅 툴을 사용해 고객들에게 적절한 메시지를 신속히 전달하는 캠페인을 실행할 수 있다.

결과적으로 서비스 제공업체들은 테라데이타 프레임워크의 기능을 활용해 뛰어난 경제적 이점을 얻을 수 있다. 특히 선두 서비스 제공업체들은 이미 가입자들에게 진정한 차세대 고객 경험을 제공하고 있으며 그 결과는 주목할 만하다. .

이 같은 결과는 통합 데이터 아키텍처(Unified Data Architecture)를 활용하고 하둡의 상세 데이터를 캡처, 정제, 저장하는 테라데이타 CSP 차세대 분석 프레임워크를 통해 모두 가능한 일들이다. 새로운 통찰력의 발견을 위해 후속 분석이 실행되며 테라데이타 데이터베이스(Teradata Database)를 통해 엔터프라이즈 전체 사용에 대한 인텔리전스가 도출될 수 있다.



이광재  webmaster@techworld.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재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20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