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금보원 개발 '분산ID 신원관리 솔루션', TTA 표준 선정
상태바
금보원 개발 '분산ID 신원관리 솔루션', TTA 표준 선정
  • 선연수 기자
  • 승인 2020.12.14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표준총회에서 금융보안원의 '분산ID를 활용한 신원관리 프레임워크'가 정보통신 단체표준으로 채택됐다.

분산ID(Decentralized IDentity)란 온라인상에서 정보 주체가 자신의 신원정보를 관리·통제함으로써 개인정보보호를 강화한 신원증명 체계다. 현재 시장에서는 컨소시엄 형태로 다수의 분산ID 민간사업자가 정부의 온라인 신원증명 활성화 정책에 맞는 서비스를 개발·도입하고 있다.

 

분산ID 신원관리 프레임워크 표준은 분산ID에 기반해 신원관리 소프트웨어 개발·재사용을 수월하게 하기 위해 구체적인 기능, 설계, 구현, 관리 등 관련 제반 사항을 정의·제시한 체계다. 이는 ▲제1부 프레임워크 구성과 모델 ▲제2부 신원증명과 상호연동 방법 ▲제3부 정보보호 요구사항으로 구성된다.

제1부에서는 분산ID를 이용한 신원관리 프레임워크 구성·모델을 정의해 분산ID 신원관리 프레임워크의 활용성을 극대화한다. 제2부에서는 분산ID와 다른 본인확인 수단 간 상호연동 방법을 정의해 이용자의 편의성과 서비스 제공자의 업무 효율성을 제고한다. 제3부에서는 정보보호 요구사항을 정의해 분산ID 신원관리 서비스의 보안성을 강화해 이용자의 신뢰도를 제고한다.

금융보안원 김영기 원장은 "디지털 경제 확산에 따라 분산ID 등 비대면 인증(신원증명) 서비스 이용이 지속적으로 증가될 것으로 예상된다. 금융보안원은 분산ID가 금융산업뿐만 아니라 다양한 산업에서 공신력을 갖춘 하나의 인증 수단으로 널리 활용될 수 있도록 표준화·보안 등의 인프라 조성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