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한-EU FTA 이행위원회 개최… 철강세이프가드 조치 종료 촉구
상태바
한-EU FTA 이행위원회 개최… 철강세이프가드 조치 종료 촉구
  • 이지안 기자
  • 승인 2020.12.04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한-EU FTA 이행위원회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산업부는 11월 말부터 2주 동안 영상회의 방식으로 한국과 유럽연합간의 자유무역협정에 따른 분야별 이행위원회를 개최해 왔다. 

이번에 개최된 한-EU 상품무역위원회, 자동차 및 부품 작업반, 무역구제작업반 등 3개 이행위원회에서 한국과 EU 양측은 FTA 이행 상황을 점검하고 양측간 교역·투자 확대를 위한 협력방안 및 업계 애로사항 해소방안 등을 논의했다.

양측은 이행위원회에서 FTA 이행평가와 함께 비관세장벽 해소를 통한 양측 기업의 FTA 활용 제고방안에 대해 중점적으로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양측은 코로나19로 디지털 통상의 중요성이 더욱 확대되고 있음에 상호 공감하면서 우리측은 디지털 교역 활성화를 위한 EU측의 조속한 개인정보보호법(GDPR) 적정성 결정을 당부했다.

아울러 우리측은 EU측이 철강세이프가드 조치를 예정대로 내년 6월에 종료할 것을 촉구했다.

또 EU측이 관심을 갖는 천연·유기농 화장품 인증제도, 포장재 등급평가제도에 대해 충분히 설명하며 상호 이해를 제고했다.

정대진 산업부 통상정책국장은 2021년이면 한-EU FTA가 발효 10주년을 맞이하는 만큼 이번 이행위원회가 양측 간의 시장접근성 개선 및 관심성과 진전을 확인하는데 좋은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