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CCTV 확장 구축…안전한 도시 환경 조성 ‘完’
상태바
부산시, CCTV 확장 구축…안전한 도시 환경 조성 ‘完’
  • 이광재
  • 승인 2013.02.04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가 어린이와 시민들이 안심하게 생활할 수 있는 도시 환경 조성을 위해 어린이 보호구역, 도시공원, 놀이터 등 방범취약지에 방법용 CCTV 566대를 설치하는 '방범용 CCTV 5단계 구축사업'을 지난해 6월에 착수해 12월에 완료하고 지난달 15일 완료보고회를 개최했다.

방범용 CCTV 5단계 구축사업은 총 71억6000만원을 투입해 시 전역의 방범 취약지역에 CCTV 566대를 설치하는 사업으로 300만 화소급의 고해상도 카메라로 구축해 빠르고 선명한 영상관제가 가능하게 했다.

이번 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부산시에는 1992대의 CCTV가 설치·운용되고 있으며 올해도 470여대를 추가로 설치해 범죄로부터 안전한 도시 환경 조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2014년까지 방범 취약지역에 700여 대의 CCTV를 확대 설치하고 자치구·군의 CCTV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해 실시간 통합 모니터링 함으로써 안전하고 쾌적한 도시안전망을 구축해 나갈 예정"이라며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한 도시, 범죄 없는 부산의 모습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