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LG디스플레이, 스타트업사내벤처 육성2020 드림프로젝트 공모 실시
상태바
LG디스플레이, 스타트업사내벤처 육성2020 드림프로젝트 공모 실시
  • 서혜지 기자
  • 승인 2020.11.03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첩함과 창의·도전적 아이디어로 신사업 개척 한다”

LG디스플레이가 민첩하게 신성장동력을 발굴하고, 임직원의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조직문화 구축을 위해 ‘스타트업’ 및 ‘사내벤처’ 를 육성하는 ‘2020 드림프로젝트’ 공모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선발된 스타트업 및 사내벤처는 오픈이노베이션 전문기업인 마크앤컴퍼니와 함께 엑셀러레이팅(Accelerating)프로그램을 통해 육성을 추진하고, 사업화를 위한 다양한 혜택을 지원할 방침이다.

지난 2018년부터 실시한 ‘드림프로젝트’는 스타트업을 육성하기 위한 ‘드림플레이’와 사내벤처를 육성하기 위한 ‘드림챌린지’로 구성돼 있으며, 지금까지 스타트업은 2기, 사내벤처는 1기를 공모했다.

올해 스타트업을 대상으로하는 ‘드림플레이’는 신사업 개척 및 활성화에 중점을 두어 現 디스플레이 관련 혁신 기술 뿐만 아니라 새로운 디스플레이, 대체 디스플레이, 기타 다양한 협업 아이디어를 보유한 초기 스타트업(법인설립 3년~7년 이내) 업체를 대상으로 공모를 실시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스타트업은 드림플레이 홈페이지 참조하여 11월 22일까지 지원할 수 있으며, 선발된 스타트업은 사업화를 가속화 할 수 있도록 ▲상금 ▲사업개발비 지원 ▲LG디스플레이 사내 인프라 활용 ▲사업/연구개발 협력 ▲지분 투자 등 다양한 혜택을 지원한다.

사내벤처 육성을 위한 ‘드림챌린지’는 재직기간 2년 이상인 임직원이 대상이며, 폭넓은 혁신적인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제한없이 아이디어를 접수한다.

사내벤처 도전자에게는 벤처활동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별도 공간 제공 ▲사업개발비 지원 ▲성과보상 ▲분사 등의 다양한 지원을 제공한다.

특히 사내벤처의 경우 ‘실패를 두려하지 않는 과감한 도전의 조직 문화’ 구축을 위해 분사 후 사업이 실패하더라도 재입사를 보장해 안정적인 고용이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한편 LG디스플레이는 ‘드림프로젝트’를 통해 지금까지 18개의 스타트업, 4개의 사내벤처를 발굴 및 육성하였으며, VR 방탈출 게임을 출시한 게임컨텐츠 개발 업체 룩슨(대표 황정섭), 마이크로 모빌리티 정밀 관제 시스템을 개발하여 오토바이 전용 블랙박스를 출시한 별따러가자(대표 박추진) 등 사내벤처를 성공적으로 분사시킨 바 있다.

LG디스플레이 CTO 강인병 부사장은 “민첩함과 창의력, 도전정신을 겸비한 스타트업 및 사내벤처를 육성하여 신사업 개척을 강화하고, 대기업의 노하우 및 자금을 중소기업에 지원하는 상생경영을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