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테크놀로지스, 재택근무 업무생산성 극대화 프리미엄 모니터 5종 선봬
상태바
델 테크놀로지스, 재택근무 업무생산성 극대화 프리미엄 모니터 5종 선봬
  • 이지안 기자
  • 승인 2020.10.16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는 크리에이티브 전문가나 사무직 직원들의 업무생산성을 높이고 보다 편안한 작업을 지원하는 모니터 신제품 5종과 새로운 팀 협업 솔루션을 16일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한 신제품 5종은 ▲델 울트라샤프 32 HDR 프리미어컬러 모니터 UP3221Q ▲델 울트라샤프 24 USB-C 허브모니터 U2421E ▲델 울트라샤프 34 커브드 USB-C 허브 모니터 U3421WE 및 새로운 P 시리즈 모니터인 ▲P2721Q ▲P3421W’이다. 

이와 함께 마이크로소프트의 팀 협업 솔루션인 ‘팀즈 룸즈(Teams Rooms)’를 지원하는 ‘델 미팅 스페이스(Dell Meeting Space)’ 솔루션도 함께 선보였다.

델 모니터 U2421E [델 테크놀로지스]
델 모니터 U2421E [델 테크놀로지스]

올 3월 IDC에서 발표한 ‘퓨처 오브 워크’ 보고서에 따르면 설문에 참여한 사무직 직장인의 81%가 모니터의 해상도나 색감, 인체공학적(Ergonomics) 설계가 업무 생산성에 큰 영향을 미친다고 응답했다. 

델 테크놀로지스는 이러한 사용자 요구에 발맞춰, 프리미엄모니터 브랜드인 ‘울트라샤프(UltraSharp)’ 포트폴리오를 확장하고, 미니 LED, 내장된 컬러리미터(colorimeter), 블루라이트 저감 스크린 등의 최첨단 기술을 도입했다.

지난 7년간 모니터 판매 세계 1위를 고수해온 델 테크놀로지스는 EPEAT(미국 전자제품 친환경 인증 제도)에서 ‘골드’ 등급으로 등재ii)된 모니터를 가장 많이 출시한 제조사다.

이번 신제품 중 ‘델 울트라샤프 32 HDR 프리미어컬러 모니터(Dell UltraSharp 32 HDR PremierColor Monitor) UP3221Q’는 정확한 색감으로 창의적인 작품을 만들어야 하는 디자인 전문가들에게 최적의 제품이다. 

‘UP3221Q’은 2K 해상도의 미니-LED 다이렉트 백라이트 디밍 영역을 지원하는 세계 최초3iii)의 전문가용 모니터로, 모니터 상에서 개별적으로 제어 가능한 백라이트 영역을 통해 극강의 명암대비(contrast) 효과를 제공한다.

또 칼맨(Calman®) 인증 컬리리미터(Calman® Powered colorimeter)가 내장된 세계 최초의 31.5인치형 전문가용 모니터3iv)로서, PC 연결 여부와 상관없이 온-디맨드(on-demand) 또는 정기적으로(scheduled) 캘리브레이션(Calibration, 모니터 화면에 보여지는 색상이 원래 색상과 같아지도록 미세한 차이까지 조정하는 작업)을 실행할 수 있다. 

DCI-P3 99.8%로 프로페셔널 모니터 중 가장 높은 색 재현율3v)을 구현했으며, 4K 고해상도 및 베사(VESA) 디스플레이 HDR 1000을 지원하여 영화 및 비디오 콘텐츠에 대한 정확한 색감과 균일성을 재현한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델 울트라샤프 24 USB-C 허브모니터(Dell UltraSharp 24 USB-C Hub Monitor) U2421E’와 ‘델 울트라샤프 34 커브드 USB-C 허브 모니터(Dell UltraSharp 34 Curved USB-C Hub Monitor) U3421WE’는 주로 스프레드 시트나 데이터 기반 업무를 하는 데스크 중심 근무형(Desk Centric) 직원들을 위한 제품으로, 편안한 시각 경험과 탁월한 기능간 이상적인 균형을 유지한다.

인체공학적 편안함을 고려하여 설계된 24인치형 모니터 ‘U2421E’는 델 모니터 중 최초로 컴포트뷰(ComfortView)와 함께, 스크린의 색상 정확도를 유지하면서 청색광 방출을 최소화하고 편안한 시각경험을 최적화하는 TUV 라인란드(TV Rheinland) 인증 ‘하드웨어 로우 블루라이트(Hardware Low Blue Light)’ 솔루션을 내장했으며 16:10 화면 비율로 보다 넓은 화면 공간을 구현했다. 

34인치형 모니터 ‘U3421WE’는 WQHD 해상도 및 DCI-P3 95%의 색 영역을 지원하며, 3면의 '울트라 씬(ultra thin)' 베젤과 내장된 듀얼 스피커로 한층 더 몰입감과 생동감이 넘치는 시청각 경험을 선사한다.

이외에 델 테크놀로지스는 새로운 P 시리즈 모니터 ‘P2721Q’와 ‘P3421W’를 선보였다. 

‘P2721Q’는 800만 픽셀 이상을 지원하는 27인치 4K 모니터이며 ‘P3421W’는 울트라와이드 WQHD 커브드 스크린을 지원하는 34인치 모니터다. 

‘P2721Q’, ‘P3421W’와 24인치 울트라샤프 모니터 신제품은 ‘델 슬림 사운드바(Dell Slim Soundbar) SB521A’를 디스플레이 하단에 부착하여 보다 풍부한 사운드를 즐길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사용자들은 사운드바를 부착해도 불편함 없이 원활한 화면 상하 각도 조절(Tilt), 모니터 좌우 회전(Swivel), 화면 가로/세로 조절(Pivot)이 가능하다. 

델 슬림 사운드바(Dell Slim Soundbar)는 델의 혁신적인 최신 오디오 기술이 반영된 세계에서 가장 가볍고 슬림한 바4vi) 형태의 스피커 장치로, 강력한 3.6W 스피커를 통해 고품질의 사운드를 출력하며, 플러그-앤드-플레이(plug-and-play) 방식으로 별도 소프트웨어 없이 바로 꽂아서 사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델 테크놀로지스는 기업들의 이러한 요구사항에 발맞춰, 마이크로소프트의 팀즈 룸즈(Teams Rooms)를 지원하는 ‘델 미팅 스페이스 솔루션(Dell Meeting Space Solution)’을 새롭게 선보였다.

이 솔루션은 델 라지 포맷 모니터(Dell Large Format Monitors) 및 오디오/비디오 주변기기와 함께 윈도우 기반의 팀즈 룸(Teams Room)을 운영할 수 있는 옵티플렉스 7080 마이크로(OptiPlex 7080 Micro)를 기반으로 완벽한 그룹 협업 에코시스템을 구현할 수 있다. 근접 감지 및 원터치 참여 기능을 통해 직원들은 정해진 시간에 회의를 시작하고 필요한 경우 회의 참여자들에게 즉시 콘텐츠를 제시할 수 있다.

한국 델 테크놀로지스 김경진 총괄사장은 "사무실 근무와 재택근무를 혼합한 ‘하이브리드’ 업무 환경이 점차 확산됨에 따라 직원들의 업무생산성에 대한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델의 모니터는 PC 사용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브랜드로서 세련된 스타일에 뛰어난 성능과 편안한 시각 경험을 제공해 기업들이 업무생산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