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트너, 차세대 NAC 대표 기업으로 ‘지니언스’ 선정
상태바
가트너, 차세대 NAC 대표 기업으로 ‘지니언스’ 선정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0.09.23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트너가 발표한 ‘2020 네트워크 접근제어 마켓가이드’에서 국내 NAC 기업 중에서는 지니언스가 유일하게 대표 기업으로 선정됐다.

가트너 보고서에 따르면 최근 NAC 도입은 제로 트러스트 네트워크 보안 전략의 일환과 NAC의 다양한 기능보다 네트워크의 가시성에 기반한 본연의 기능이 더욱 중요하다고 밝혔다. 기업 환경 변화에 따라 레거시에서 클라우드까지 이기종 네트워크 환경에서 모든 종류의 액세스 활동을 볼 수 있는 능력이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특히 이 보고서는 지니언스가 보유하고 있는 DPI(Device Platform Intelligence) 기술에 주목했다. DPI는 네트워크에 연결된 모든 IT 및 OT 기기에 대한 Contextual 정보를 제공하는 인텔리전스 기술이다.

디바이스 핑거프린팅 정보, 보안 관리 및 운영을 위한 확장 정보(EOS, EOL, 제조사 정보 등), 위협(취약성) 정보를 통합적으로 제공한다. ‘지니안 NAC’뿐 아니라 다른 보안 제품들에게 네트워크단의 고도화된 가시성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단말로부터 야기될 수 있는 위험(Risk)을 종합적이고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김계연 지니언스 CTO 겸 미국법인장은 “지니언스가 DPI 기술을 바탕으로 네트워크 가시성에 대한 패러다임을 변화시키고 있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세계 유수의 컨설팅 기관에서 기술력을 입증 받은 만큼 국내 NAC 1등을 넘어 글로벌 시장에서도 의미 있는 획을 긋겠다”고 전했다.

한편, 지니언스의 NAC 솔루션 지니안 NAC는 단말의 가시성 확보를 통해 위협에 대응하고 네트워크 센서로 연결된 모든 기기들의 정보를 자동으로 탐지, 식별, 분류한다. 국내 NAC 시장 1위 제품으로 2019년 조달 기준으로 전체 시장의 72%를 점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