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버스내외에 부착한 CCTV에 대한 검색 반대 등 버스노조에 대한 대구시 입장

CCTV뉴스l승인2009.04.10 00:00:0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대구시는 '06. 2. 19 시내버스 준공영제 시행이후 타 도시에 비해 대당 재정지원금이 많다는 지난해 연말 언론보도가 있어 재정지원금 절감을 위한 준공영제 개선 종합대책을 마련중에 있다.

특히 대구시는 버스 대당 운전직 근로자 비율이 2.46명으로 타 도시에 비해 높고(타 도시 운전직 근로자: 부산2.22명, 광주2.34명, 대전2.34명), 29개 버스업체 평균 58대로 회사 규모가 영세할 뿐 아니라(타 도시: 서울114, 부산75, 대전75, 광주96)오지 비수익노선에 대한 원가절감을 위한 중형버스 도입 등 제도개선이 이루어지지 않아 비효율적인 부분에 큰 원인이 있음에 따라 우선 1월중순경 대당 운전기사 비율이 평균(2.46명)이상인 업체(18개 업체)는 정년 등 자연퇴직자에 대한 신규채용을 동결토록 통보한바 있다.

이에 대하여 노조측의 반발이 있으며, 최근에는 신규채용 동결 통보 공문을 철회해 줄 것을 요구하는 등 옥회 집회를 강행한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시내버스 노조집행부에서 요구하는 사항-버스내외에 부착한 CCTV에 대한 검색 반대-에 대해서는  CCTV 설치전 인권침해 등의 논란이 일부 있었으나 CCTV 설치이후 승차거부 등의 민원이 줄고, 교통사고시 증거자료 확보 등이 용이하여 업체와 운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예산을 투입하여 설치한 CCTV 검색을 반대하는 것은 이해할 수 없다고 대구시는 반박하고 있다.

CCTV는 운전자의 안전사고 예방, 대시민 친절도 향상, 운송수입금 투명관리 등의 목적으로 지난해 5월 노사합의를 거쳐 시내버스 1,658대에 설치하여 현재 운영중이다.

<박지은 기자>

CCTV뉴스  webmaster@techworld.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CCTV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