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OT 보안 솔루션 ‘게이트엑스캐너’, 국가 핵심 기간 시설에 잇단 납품
상태바
OT 보안 솔루션 ‘게이트엑스캐너’, 국가 핵심 기간 시설에 잇단 납품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0.08.31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부로부터 반입되는 위협요소 감지해 OT보안 컨트롤타워 역할 수행

소프트캠프는 자사의 키오스크형 OT 보안 솔루션 ‘게이트엑스캐너(GateXcanner)’가 복수의 국가 핵심 기간 시설에 잇따라 납품됐다고 밝혔다.

게이트엑스캐너는 외부 문서나 패치 파일의 위협 요소를 탐지, 검증, 관리해 주는 키오스크 형 솔루션으로, 외부에서 들여오는 문서를 검사해 안전하게 내부로 반입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인증된 사용자가 USB 등 외장 저장장치를 게이트엑스캐너에 연결하면 다수의 백신 검사와 문서, 패치, 펌웨어 등 파일 유형별 무결성 검증 및 이력 자동 생성 과정 통해 잠재적 위협 요소를 제거 후, 안전한 콘텐츠만 추출해 문서를 재조합하는 기술인 CDR(Content Disarm &Reconstruction) 기반으로 외부 유입 문서를 안전한 문서로 변환한다. 안전함이 확보된 파일은 광디스크(CD)로 제작해 조직 내부로 반입할 수 있다.

▲고도화된 사이버 테러 집단의 잠재적 공격 대상 ▲망 분리 환경에서도 외부 유입 파일에 대한 보안 강화 ▲APT(Advanced Persistent Threat, 지능적 지속 위협) 공격에 대한 보안 대책을 고려하고 있는 기관 및 기업에게 적합하다.

특히, 공장, 발전소, 에너지 관련 시설 등 다양한 사회 인프라를 구성하는 곳에 무심코 꽂은 USB메모리가 설비 시설 운영 자체를 중단시키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초연결사회가 다가올수록 OT 보안의 중요도가 높아지고 있다.

소프트캠프 MX사업본부 강홍석 본부장은 “당사의 게이트엑스캐너를 도입한 담당자로부터 외부 반입 파일에 대한 총괄적인 관리가 가능한 키오스크 시스템이라는 긍정적인 피드백을 많이 받고 있다. 그동안 개척하고 축적해 온 보안 시장 내 경쟁력을 바탕으로, 시장과 고객의 니즈를 적극적으로 반영한 솔루션인 만큼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게이트엑스캐너는 행정안전부의 주요 정보통신 기반 시설 보호 지침과 산업통상자원부의 정보보호시스템 관리운용망 보안 대책 등 내부망과 제어망에 대한 보안 관련 규정을 준수하고 있어 컴플라이언스(규제 준수) 요건을 자동으로 충족시킬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