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13 16:49 (월)
정부, '국가 클라우드 대전환'으로 관련 생태계 강화 총력
상태바
정부, '국가 클라우드 대전환'으로 관련 생태계 강화 총력
  • 최형주 기자
  • 승인 2020.06.25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6차 4차산업혁명위원회 회의 통해 ‘클라우드 산업 발전 전략’ 심의·확정

6월 24일 열린 ‘제16차 4차산업혁명위원회 회의’를 통해 ‘데이터 경제와 인공지능 시대를 대비한 클라우드 산업 발전 전략’이 심의·확정됐다. 발전전략은 ‘국가 클라우드 대전환’과 ‘클라우드 산업 생태계 강화’를 핵심 목표로 국내 클라우드 산업 활성화를 위해 추진된다.

클라우드는 최근 정부가 내세우는 디지털 뉴딜의 핵심과제 중 ‘데이터·인공지능 활성화’를 위한 데이터 수집·축적·활용의 기반이다. 특히 업계는 클라우드가 코로나 19 이후 경제 활성화의 핵심 요소가 될 것이라고 주목하고 있다.

발전전략의 중점추진 과제는 첫째, 공공부문을 클라우드로 전면 전환해 행정업무와 대민서비스 혁신은 물론 클라우드 산업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하게 만든다. 둘째, 민간의 클라우드를 공공부문에 효율적으로 도입하기 위한 조달체계 혁신을 추진한다.

셋째, 민간부문은 중소기업의 클라우드 이용 지원에 초점을 맞춘다. 마지막 네 번째는 공공과 민간의 클라우드 전환에 국내 클라우드 기업이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클라우드 서비스의 품질을 높이고 서비스 수를 확대하는 ‘클라우드 플래그십 사업’을 진행한다.

이외에도 발전전략은 공공부문의 민간클라우드 도입환경 개선, 기업 간 협업체계 구축 등 데이터 및 인공지능 강국 실현을 위한 다양한 클라우드 산업활성화 방안을 포함한다.

정부는 이번 발전 전략 추진으로 클라우드 매출이 500억 원 이상인 기업이 2019년 5개에서 2023년 10개 이상으로 늘어나고, 10인 이상 사업체의 클라우드 도입율도 22.7%에서 40%이상으로 확대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