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2 18:03 (목)
레드햇, '앤서블 오토메이션 플랫폼' 최신버전 발표
상태바
레드햇, '앤서블 오토메이션 플랫폼' 최신버전 발표
  • 최형주 기자
  • 승인 2020.06.25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신 자동화 콘텐츠 지원하는 새로운 '콘텐츠 컬렉션'도 출시

오픈소스 솔루션 기업 레드햇이 ‘레드햇 앤서블 오토메이션 플랫폼(Red Hat Ansible Automation Platform)’ 최신 버전과 새로운 ‘콘텐츠 컬렉션(Content Collections)’을 출시했다. 레드햇 앤서블 콘텐츠 컬렉션을 통해 기업들은 최신 자동화 콘텐츠를 받아볼 수 있다. 오토메이션 플랫폼 최신 버전은 기업이 새로운 영역으로 자동화를 확장하고 생산성과 팀 협업을 증대하도록 지원한다.

 

앤서블 오토메이션 플랫폼 업데이트

레드햇 앤서블 오토메이션 플랫폼의 최신 버전은 신규 및 기존 사용자들을 위해 간편화된 오토메이션을 지원하는 기능을 포함하며, 속도와 유연성이 향상됐다. 업데이트를 통해 앤서블 콘텐츠 컬렉션과 ‘앤서블 타워 3.7’, ‘오토메이션 서비스 카탈로그’ 및 오토메이션 애널리틱스’가 포함됐다.

우선 레드햇 앤서블 타워 3.7은 더 큰 규모로 자동화를 빠르게 활용할 수 있는 기능들을 추가한다. 작업 처리 과정의 병목현상을 없애고 공통 API 쿼리 처리를 최적화하며 사용자 인터페이스 통신 프로토콜을 새로 작업해 동일한 성능을 보여준다.

오토메이션 애널리틱스 오토메이션 계산기(Automation Analytics automation calculator)는 오토메이션 애널리틱스의 추가 기능이다. 사용자가 기업내 자동화의 가치를 평가하고 각 기업의 데이터에 맞게 맞춤화할 수 있다. 과거, 현재 및 미래의 투자 수익률을 측정할 수 있고, 더 많은 영역에서 자동화의 도입을 장려하는 실효성에 대한 실시간 측정 기준을 제공한다.

오토메이션 서비스 카탈로그(Automation services catalog)는 물리적, 가상, 클라우드 및 컨테이너 기반 환경에서 앤서블 플랫폼의 프로비저닝, 폐기 및 로깅을 위한 자동화 라이프사이클 매니지먼트 관리 기능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자동화 대상에 대한 가시성이 향상되고 기업은 산업 컴플라이언스 준수 및 통제를 유지할 수 있다.

 

새로운 콘텐츠 컬렉션

앤서블 콘텐츠 컬렉션은 파트너사 기술의 자동화를 확대하고 레드햇 매니지먼트 제품과의 통합을 확대하며, 세가지 콘텐츠 컬렉션으로 나뉜다.

앤서블 타워 콘텐츠 컬렉션(Ansible Tower Content Collection)은 기업이 앤서블 타워 환경을 규모에 맞게 구성, 관리 및 운영하도록 지원한다. 특히 컬렉션을 통해 사용자는 인벤토리, 인증서 및 앤서블 타워 작업 템플릿을 생성 및 수정하고 앤서블 타워 작업을 실행 및 모니터링할 수 있다.

레드햇 인사이트 콘텐츠 컬렉션(Red Hat Insights Content Collection)은 기업이 레드햇 인사이트 API로 수동 작업을 자동화하도록 지원한다. 레드햇 인사이트 클라이언트 설치 및 등록, 문제 해결을 위한 앤서블 플레이북 실행, 앤서블 타워와의 통합을 통해 컴플라이언스 활동을 자동화하고 동적 인벤토리 소스의 역할을 수행한다.

레드햇 새틀라이트 콘텐츠 컬렉션(Red Hat Satellite Content Collection)은 기업이 레드햇 새틀라이트 API로 수동 작업을 자동화할 수 있고, 처음부터 끝까지 새틀라이트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레드햇 새틀라이트의 엔드 투 엔드 관리 기능는 앤서블을 통해 제공받을 수 있다.

아울러 레드햇은 새로운 컬렉션 17가지도 선보였다. 컬렉션들은 AWS, 아리스타, 시스코, IBM, 주니퍼, 스플렁크, VYOS 플랫폼 등 인기 많은 네트워크, 보안, 클라우드 파트너들에 대한 지원을 포함하며, 기업은 레드햇의 지원으로 안심하고 자동화를 구축할 수 있다. 이로써 레드햇은 기존에 더해 총 49개의 컬렉션을 오토메이션 허브를 통해 제공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