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3 18:19 (금)
"이젠 차콕 문화" 인천시, 상상플랫폼 주말 자동차극장 운영
상태바
"이젠 차콕 문화" 인천시, 상상플랫폼 주말 자동차극장 운영
  • 황지혜 기자
  • 승인 2020.06.03 1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는 시민들에게 안전한 문화생활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사람 간 접촉이 없는 자동차 전용극장을 오는 6일부터 10월 30일까지 주말마다 상상플랫폼에서 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는 시민들의 마음 건강을 돌보고 시민들이 안전하게 문화생활을 즐길 수 있는 방안을 찾다가 현재임시 개방되어 있는 내항8부두 주차장을 활용한 자동차극장을 기획했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1일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인천항만공사 및 수와진의사랑더하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자동차극장 운영을 위해 삼천리도시가스에서 3억원을 기부하였다. 

자동차극장은 내항8부두 임시주차장 부지(상상플랫폼 앞)에 차량 100대 규모의 영화 관람 시설을 갖추고, 6월은 토요일과 일요일 각 1회씩·7월부터 10월은 금요일까지 확대하여 야간시간대에 상영할 계획이다. 

철저한 방역을 위해 출입구에서 손 소독과 발열 체크 후 입장 가능하며 하루에 1회, 차량 100대 이하 규모로만 운영할 방침이다. 또한 극장에서는 가급적 이동을 최소화하고 화장실 등 이용 시에는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야 한다. 

누구나 무료로 관람이 가능하며 인천시 홈페이지 또는 전용홈페이지에서 선착순 신청을 받고 있다. 

이미 일부 영화는 사전예약이 마감되는 등 시민들의 관심과 기대를 불러 모으고 있어 시는 앞으로도 예약현황을 참고하여 액션, 애니메이션 등 시민 선호도가 높은 영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최태안 도시재생건설국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스트레스를 풀고, 비대면 방식으로 안전하게 문화생활을 즐기실 수 있도록 상상플랫폼 자동차 극장을 운영하게 됐다”며 “소중한 가족과 이웃의 안전을 위해 현장에서 방역 수칙을 꼭 준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