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2 18:03 (목)
이글루시큐리티, 미얀마를 비롯해 동남아시아 보안 시장 적극 공략
상태바
이글루시큐리티, 미얀마를 비롯해 동남아시아 보안 시장 적극 공략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0.06.02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얀마 국립사이버보안센터(NCSC)에 SIEM 솔루션 수출

이글루시큐리티가 미얀마 국립사이버보안센터에 SIEM 솔루션을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은 SK그룹 관계사와 공동 수주한 ‘미얀마 국립사이버보안센터(NCSC) SIEM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성사됐다.

미얀마 국립사이버보안센터는 국가 기관을 표적으로 하는 고도화된 사이버 위협에 맞서 대응력을 강화해야 하는 필요성을 실감하고, 여러 SIEM(통합보안관제) 솔루션을 검토한 후 이글루시큐리티의 SIEM 솔루션을 선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글루시큐리티는 함께 사업에 참여한 SK그룹 관계사 및 현지 파트너와의 협업을 통해 본격적인 사업 착수에 나섰으며, 구성원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하여 언택트(비대면) 업무 방식으로 SIEM 공급을 진행해 7월 말 경 완료할 예정이다.

이글루시큐리티는 이번 사업 수주를 계기로 정부 차원의 적극적인 투자가 이뤄지고 있는 동남아시아 지역 정보보안 시장 공략에 힘을 싣는다. 동남아시아 주요 국가 기관에게서 인정받은 기술력과 SK그룹 관계사와의 긴밀한 협업을 토대로 동남아시아 보안 시장에서 이글루시큐리티의 인지도를 더욱 높일 방침이다.

이글루시큐리티 이득춘 대표는 “현지 시장에 대한 깊이 있는 정보와 통찰력을 보유한 한국인터넷진흥원의 밀착형 지원을 통해 글로벌 벤더와의 경쟁 속에서 미얀마 최초 SIEM 프로젝트를 수주하고, 향후 미얀마 보안관제센터(SOC) 시장에서 선전할 수 있는 유리한 발판을 확보하게 되었다”라고 밝혔다.

한편, 이글루시큐리티는 언제 어디서나 업무와 서비스의 연속성을 안전하게 유지할 수 있는 언택트(비대면) 보안 환경을 구현하는 데도 힘을 싣고 있다. 만약의 사태에도 보안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보안관제센터를 다중화해 운영하고, 온라인을 통한 원격 기술 지원ㆍ유지 보수 서비스도 제공하고 있다. AI와 SOAR(보안 오케스트레이션ㆍ자동화ㆍ대응) 기술을 활용해 고도화된 공격에 대한 대응력도 한 단계 더 높일 전략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