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2 18:03 (목)
한화테크윈, 3300만 화소의 8K 초고해상도 CCTV 출시
상태바
한화테크윈, 3300만 화소의 8K 초고해상도 CCTV 출시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0.05.28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시큐리티 기업 한화테크윈이 세계 최초로 8K 초고해상도를 지원하는 네트워크 카메라 ‘와이즈넷(Wisenet) TNB-9000’을 출시한다.

TNB-9000 카메라는 43.3mm 풀-프레임 CMOS 센서를 탑재해 8K(7680x4320)해상도, 약 3,300만 화소의 선명한 영상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현재 고화질 카메라로 분류되는 4K UHD 카메라(3840x2160)와 비교했을 때 산술적으로 화소수가 4배 이상 차이 난다.

한화테크윈은 세계 최초로 8K 카메라를 출시함으로써 고해상도 CCTV 시장을 선도하던 유럽, 북미 등 해외 기업들과의 기술 경쟁에서 한발 앞서 나가게 됐다.

8K 해상도는 카메라를 야구장 홈베이스 관중석에 설치했을 경우 맞은편 외야 관중석(약 150m거리)에 앉은 사람의 인상착의는 물론 표정까지 파악할 수 있는 수준의 해상도다. 도심에 설치하면 같은 거리에서 주행 중인 차량의 번호판을 실시간으로 식별하는 것도 가능하다.

디지털 줌을 사용해 영상 내 어떤 영역을 확대해도 대상을 선명하게 볼 수 있어 넓은 구역을 자세히 살펴봐야 해야 하는 각종 경기장, 공항, 도시 모니터링에 탁월하다. 1대의 카메라로 광범위한 영역을 고화질로 모니터링할 수 있기 때문에 구조적, 경제적 제약으로 다수의 카메라를 운용하기 힘든 환경에 효율적인 대안이 될 수 있다.

또한, 캐논 EF 렌즈 마운트(Mount)를 채택해 설치 환경에 맞춰 최적화된 렌즈를 선택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이와 함께 더욱 향상된 AI 알고리즘을 통해 영상 내 감지되는 객체를 분석, 그 특징(성별, 옷색상, 차종 등)을 검색해 사용자가 원하는 장면을 보다 쉽고 빠르게 볼 수 있도록 했고, 각 객체 분석을 위한 최적의 이미지를 캡처해 보여주는 ‘베스트샷(BestShot)’ 기능도 지원한다.

한화테크윈 관계자는 “TNB-9000은 한화테크윈이 업계를 선도하는 세계적인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고객이 믿고 사용할 수 있는 차별화된 제품과 솔루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