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9 16:53 (목)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13번째 자상한 기업 선정
상태바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13번째 자상한 기업 선정
  • 김범규 기자
  • 승인 2020.05.0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창업 프로그램·기부 및 해외 연수 프로그램 운영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13번째 자상한 기업으로 선정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성수동의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2호점에서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청년창업네트워크 프리즘,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와 ‘즐거운 청년 스타트업 창업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중기부는 스타벅스 코리아가 청년 예비 창업자들에게 스타트업 창업의 전진기지를 제공하고 해외연수 등을 포함한 예비창업 프로그램을 지원하는 등 청년들의 스타트업 창업을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지에 따라 자상한 기업 협약을 맺었다고 설명했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우선 청년 예비창업자들의 스타트업 창업 전진기지로서 ‘창업카페’ 10개소를 지정·운영한다.
창업카페로 지정되는 매장은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2호점(성수역점), 이대R점, 더종로R점, 약수역점(이상 서울), 인천용현DT점, 천안안서점, 대구중앙로역점, 대전중앙로R점, 조선대점(광주), 더해운대R점 등 10곳이다.
중기부는 창업카페가 청년들에게 교육, 네트워킹 등을 포함한 다양한 창업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공간으로 활용되도록 스타벅스, 프리즘, 액셀러레이터협회 등과 적극 협업해 나가기로 했다.
민간 협약 주체들(스타벅스, 프리즘, 액셀러레이터협회 등)은 청년창업지원 협의회를 구성해 창업카페 프로그램을 기획·운영해 나갈 계획이며 중기부는 창조경제혁신센터 등을 통해 민간의 긴밀한 연결을 통한 상생활동을 지원해 나갈 계획이다.
청년들의 스타트업 창업 촉진을 위한 기부금을 제공한다.
스타벅스 커뮤니티스토어 2호점에서 판매하는 음료, 커피 등의 수익금 일부를 적립해 창업카페에서 진행되는 교육·네트워크 프로그램 등에 기부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스타벅스-프리즘-액셀러레이터협회 등이 협업해 발굴한 우수 청년 인재에게 스타벅스 본사 및 미국 스타트업 창업의 본고장에서 직접 보고 배울 수 있는 해외 연수 프로그램도 운영하기로 했다.
스타벅스 청년창업 프로그램에 참여한 청년들에게 전문 멘토링 과 투자연계를 지원한다.
창업카페를 통해 발굴된 청년 창업자 등에게 전문 멘토링을 제공하는 액셀러레이터를 연결해 실제 투자까지 이뤄질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효과적인 투자연계를 위해 스타벅스 액셀러레이터 스터디그룹 운영과 투자 IR 프로그램 등도 함께 추진한다.
소상공인들의 재기지원을 위한 바리스타 프로그램을 마련해 운영하기로 했다.
연간 100명 내외의 재창업 희망자에 대해 별도의 전문 바리스타 교육과정을 마련·운영하고 매장 체험 기회 등을 제공해 소상공인이 성공적으로 재기할 수 있도록 도울 계획이다.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송호섭 대표이사는 “중기부가 대한민국의 상생과 공존의 가치실현을 위해 진행하고 있는 자상한 기업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돼 매우 큰 영광”이라며 “대한민국 청년들의 창업문화 확산 지원을 위한 상생프로그램을 지속 개발·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중기부 박영선 장관은 “청년 신설법인 수는 지난 해 3만 개를 돌파하는 등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였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미래를 이끌어갈 젊은 스타트업들이 더욱 활발하게 등장하길 기대한다”며 “특히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경제로의 대전환 시대를 이끌어갈 수 있는 혁신기술 기반의 청년 스타트업 창업이 촉진될 수 있도록 나서 준 것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