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07-03 18:19 (금)
美 포브스 선정 ‘아시아 글로벌 리더 300인’ 한국 청년 21명 선정
상태바
美 포브스 선정 ‘아시아 글로벌 리더 300인’ 한국 청년 21명 선정
  • 김범규 기자
  • 승인 2020.04.16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빅데이터·AI, 바이오 등 4차 산업혁명 시대 주도 첨단 분야 집중
중소벤처기업부는 매년 미국 포브스(Forbes)사가 선정하는 ‘2020년 아시아 글로벌 리더 300인’에 한국의 청년 스타트업 CEO 21인이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는 매년 미국·캐나다, 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등 지역별로 금융·벤처, 소비자 기술, 기업 기술, 예술, 등 10개 분야의 30세 이하 청년 리더를 분야별로 30명씩 총 300인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이번에 발표한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 300인에 인도, 중국, 일본에 이어 한국인은 총 25명 선정돼 아시아 4위를 차지했다. 그 중 스타트업 대표가 21명이 포함됐다.
같은 조사에서 한국 스타트업 대표가 2018년 11명, 2019년 16명이 선정돼 한국의 젊은 창업가들이 글로벌 리더로 빠르게 부상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청년 스타트업들의 면면을 살펴보면 빅데이터·AI, 바이오 등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하는 첨단 분야가 주로 포함돼 있다.
특히 주목할 부분은 이번에 선정된 청년 스타트업 CEO 21명 중 18명은 TIPS(민관공동창업자발굴육성), 초기창업패키지, 창업도약패키지 등 중소벤처기업부 창업지원사업 참여를 통해 성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영선 장관은 “그간 스타트업과 벤처기업 육성을 위한 정부의 줄기찬 노력이 세계적으로 인정받기 시작했다”며 “앞으로 코로나19 이후 펼쳐질 디지털 신경제에서도 우리 스타트업과 벤처기업들이 글로벌 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