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PE, 한국신용카드결제 전산센터 이전 완료
상태바
HPE, 한국신용카드결제 전산센터 이전 완료
  • 석주원 기자
  • 승인 2020.04.07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PE Data Center Facility 컨설팅을 통한 전산센터 이전 및 백업센터 이전 구축

휴렛팩커드 엔터프라이즈(Hewlett Packard Enterprise, 이하 HPE)가 한국신용카드결제(KOCES)의 전산센터 이전 및 백업센터 이전 구축 프로젝트를 성공리에 완료했다.

HPE는 KOCES와 협력해 고객 서비스 업무 연속성 확보, 상세 계획 수립을 통한 무장애 이전 실현 및 최적의 IT인프라 환경 구축을 주요 추진 목표로 설정하고, HPE Data Center Facility 컨설팅 서비스를 통해 주 센터 최소 중단 이전과 백업센터 이전 구축을 진행했다.

HPE는 KOCES와 함께 기존 주 센터를 상암동에 위치한 IT전문센터에 이전하며 x86 서버 통합 및 가상화 채택을 통해 운영관리 용이성을 확보하고 이중화 구성으로 가용성을 더욱 향상시켰다.

또한, 기존 백업센터 역시 논현동에 위치한 IT전문센터로 이전 구축하며 IT 인프라 업그레이드와 재해복구 계획 수립 및 훈련 수행을 통해 센터 제반의 안정성을 강화시켰다.

HPE는 KOCES 전산센터 이전으로 인한 고객 서비스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핵심 업무에 대한 시스템을 사전에 구축했으며, 총 5회에 이르는 서비스 전환 훈련 등 철저한 사전 계획 및 검증을 통해 중단을 최소화했다.

신규 전산센터는 노후화된 네트워크 및 보안 장비를 모두 신규 장비로 교체하고 분산된 병렬 구조의 네트워크 존을 DMZ와 서버팜 존으로 통합함으로써 보안을 강화하고 운영관리를 최적화시켰다. 데이터베이스 부문 역시 최신 버전으로 업그레이드하여 성능을 개선하고 RAC 이중화 구성을 통해 높은 안정성을 확보했다.
 
소재광 KOCES 대표이사는 “한국신용카드결제는 이번 전산센터 이전 프로젝트를 통해 인프라 안정성을 확보해 IT 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키고 비즈니스 연속성을 보장할 수 있게 되었다”며 “새로운 전산센터와 백업센터를 기반으로 기존 고객에게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하고 신규 고객을 유치할 수 있도록 향후 운영 역량 확보 및 장기적인 장애 대응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함기호 한국HPE 대표이사는 “이번 한국신용카드결제 전산센터 이전 프로젝트와 같이 데이터센터 마이그레이션의 모범 사례에 함께할 수 있었다는 것에 큰 의의를 둔다”며, “HPE는 앞으로도 더욱 혁신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국신용카드결제를 지속적으로 지원하며 이번 레퍼런스를 토대로 데이터센터 컨설팅 분야에서의 리더십을 굳건히 다져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