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420_유명조달기업
전력 소모 6와트 데이터센터용 저전력 대용량 3.5인치 HDD
상태바
전력 소모 6와트 데이터센터용 저전력 대용량 3.5인치 HDD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5.03.13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WD ∥ Re+

WD가 현대의 데이터센터 아키텍처에 적합한 대용량, 저전력의 3.5인치 하드 드라이브 ‘Re+’를 출시했다.

Re+ 하드 드라이브 제품군은 WD의 대용량 데이터센터 스토리지 디바이스의 계층별 포트폴리오를 확장하는 새로운 제품이다. 향후 확장될 포트폴리오는 애플리케이션 밀도, 전력소비 최적화 및 비용효율성 등 고객군별로 다양한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Re 및 Se 제품군의 6TB(Terabyte)급 하드 드라이브가 될 예정이다.

현대의 데이터센터에서 총소유비용(TCO) 공식은 용량, 가격, 전력소모 등 가변적인 요소들의 관계에 의해 구성된다. Re+ 드라이브는 높은 전력효율성, 고밀도, 대용량의 플랫폼을 제공한다.

대규모의 웹 스케일 클라우드 인프라 구축에 있어 전력 소모량은 중요한 요소로 여겨지고 있다. Re+ 드라이브는 6TB급 용량에서 6와트(Watts)의 적은 전력 소모량을 제공해 대규모 구축 시 고객들의 TCO 절감은 수백만달러에 달할 수 있다.

▲ Re+ 하드 드라이브 제품군은 WD의 대용량 데이터센터 스토리지 디바이스의 계층별 포트폴리오를 확장하는 새로운 제품이다.

맷 루트리지 WD 스토리지 기술 부문 총괄 부사장은 “최근 데이터센터 운영에 있어 비용과 전력에 대한 부분은 한정돼 있다”며 “업계 선도적인 기가바이트(GB)당 와트 비율과 Re 하드 드라이브 플랫폼이 쌓아온 안정성에 대한 신뢰도를 기반으로 Re+는 한정된 예산을 지닌 고객들에게 티어-2급 고밀도 스토리지 애플리케이션에서 Re급의 선택권을 제공할 수 있다”고 전했다.

또한 “대규모 스케일아웃(Scale-out) 방식의 구축은 인프라스트럭처를 구축한 고객들에게 건강한 투자 수익을 제공하는 동시에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 걸쳐 뛰어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며 “WD는 전체 포트폴리오를 통해 이러한 가치를 제공하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덧붙였다.

SATA 6 Gb/s의 Re+ 하드 드라이브 제품군은 5장의 고밀도 플래터 플랫폼으로 최적의 전력 소비, 대용량, 365일 24시간 작동하는 안정성과 합리적인 가격을 특징으로 한다. 진동 저항과 평균무고장시간(MTTF) 역시 애플리케이션의 주요 고려 사항이다.

Re+ 하드 드라이브는 평균무고장시간(MTTF)이 120만 시간에 달하며 강화된 RAFF 기술로 진동저항을 증가시키고 고밀도 워크로드 및 신뢰성을 제공하며 연 550TB의 파일 처리 능력을 제공한다. 새로운 Re+와 기존 Re는 대규모의 구축을 간소화하는 플랫폼을 공유하고 고객들이 WD 데이터센터 제품에 기대하는 안정성과 성능을 제공한다.

Re+ 드라이브는 5년간의 보증기간을 제공한다. Re와 Se 6TB 하드 드라이브는 다음 분기에 출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