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창간6주년 축사] 보안 관련 전문적 지식 · 소통 창구 역할 기대

온라인뉴스팀 기자l승인2015.02.21 14:21:09l수정2015.02.21 14: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김범수 미동전자통신 대표이사

IT 및 보안 전문 저널 CCTV저널의 창간 6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개인, 기업, 정부에 이르기까지 정보보안이 주요 이슈로 떠오른 가운데 CCTV저널은 IT 관련 이슈뿐만 아니라 CCTV 등의 물리적 보안, 네트워크, 서버, 스토리지, 애플리케이션 등 전문적 보안 이슈까지 책임지는 토털 IT 보안 매체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고 있어 관계된 산업을 선도하는 입장으로서 매우 반가운 일입니다.

IT는 이제 단순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의 성능 개발을 넘어서 파생되는 부분을 개인, 기업, 공공의 생활과 연결시키는 빅데이터, IoT로까지 진화하고 있으며 이에 따른 정보보호, 사생활에 대한 보안의 이슈는 기하급수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따라서 앞으로 영역 예측이 불가능할 정도로 넓어질 IT, 보안에 관한 전문적 지식과 소통의 창구가 무엇보다 중요할 것으로 예상되며 CCTV저널이 이러한 역할을 충실히 담당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앞으로도 승승장구하시어 IT와 전문적 보안 이슈에 대한 전문 저널로서의 지속 성장을 이루시길 기원합니다.

온라인뉴스팀 기자  voxpop@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