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케시, ‘B2B 핀테크 연구센터’ 오픈…생태계 발전 주도
상태바
웹케시, ‘B2B 핀테크 연구센터’ 오픈…생태계 발전 주도
  • 윤효진 기자
  • 승인 2015.02.12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웹케시가 ‘B2B 핀테크 연구센터’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B2B 핀테크란 금융과 IT의 결합을 통해 기업의 업무프로세스 속에 금융을 융합시키는 개념이다. 현재 논의되고 있는 핀테크는 대부분 B2C 영역으로 B2B 영역의 핀테크는 웹케시 B2B 핀테크 연구센터가 최초다.

B2B 핀테크 연구센터는 ▲B2B 분야의 핀테크 연구 및 사례조사 ▲비즈니스 상품 개발 및 확산 ▲금융기관 대상 핀테크 전략수립 컨설팅 등 B2B 핀테크 분야 전반에 걸친 연구‧컨설팅업무를 수행한다. 더불어 대내외 전문가들로 구성된 B2B 핀테크 연구위원회를 운영하고 2015년 상반기 내에 금융기관별 B2B 핀테크 전략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

윤완수 웹케시 대표는 “전자상거래규모를 기준으로 볼 때 B2B 핀테크 시장은 B2C분야의 40배가 넘는 잠재력을 가지고 있으나 아직까지 연구가 미진한 분야”라며 “웹케시 B2B 핀테크 연구센터는 웹케시가 지닌 노하우, 금융기관 및 전문가들과의 협력을 통해 대한민국 B2B 핀테크 산업을 세계 최고 수준으로 견인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윤 대표는 “‘고객이 어디서 금융을 하는가’가 핀테크의 본질”이라며 “실제 10년 전 은행점포에서 금융업무를 처리하던 고객들이 이제는 인터넷뱅킹 등 비대면 채널을 활용하고 있으며 앞으로는 앱을 통해 금융업무를 처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웹케시는 연구센터를 통해 제휴은행의 핀테크 관련 사업에 도움이 되는 기술 및 사례, 지식 연구 개발에 집중할 예정이며 고객의 요청이 있을 경우 맞춤형 세미나 및 솔루션도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