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크포인트, IoT 사이버보안 전문기업 심플리파이 인수
상태바
체크포인트, IoT 사이버보안 전문기업 심플리파이 인수
  • 석주원 기자
  • 승인 2019.12.1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세대 및 6세대 사이버공격 대비 온-디바이스 IoT 보안 기술 확보

[CCTV뉴스=석주원 기자] 글로벌 사이버보안기업 체크포인트 소프트웨어 테크놀로지스(이하 체크포인트)가 새로운 IoT(사물인터넷) 사이버보안 기술을 보유한 심플리파이(Cymplify)를 인수했다. 심플리파이는 이스라엘 텔아비브에 기반을 둔 스타트업 기업이다.

체크포인트는 이를 통해 업계 최초로 IoT 디바이스의 펌웨어 강화 및 보호와, 정교한 공격으로부터 사용자들의 디바이스를 안전하게 보호하는 통합 보안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이 기술은 향후 체크포인트의 인피니티(Infinity) 아키텍처에 통합될 예정이다.

소비자, 기업, 산업 분야 및 의료기관의 IoT 장치의 확산 및 이들 고유의 보안 취약점은 사이버 범죄자들이 디바이스 침입(IP카메라 감시), 운영 조작(의료 장비 침투) 또는 중대한 기반시설(제조 공장) 시스템을 탈취해 막대한 피해를 입힐 수 있는 5세대와 6세대의 사이버 공격이 가능한 보안 사각 지대를 만들었다.

체크포인트가 인수를 발표한 이번 기술은 향후 IP카메라, 스마트TV, 승강기 컨트롤러 또는 인퓨전 펌프(Infusion Pump) 같은 의료기기가 제로데이공격에 대비할 수 있도록 만들어 주며 이에 대한 보호를 제공한다.

도릿 도어(Dorit Dor) 체크포인트 부사장은 "오늘 발표는 모든 디지털 플랫폼에서 최고의 사이버 보안을 제공하기 위한 체크포인트의 지속적인 노력이 담겨있다”라며 "5세대 및 6세대 사이버 보안 위협은 사이버 보안 솔루션 기능을 확장해야 하는 IoT 기기를 포함한 새로운 플랫폼들로 확대되고 있다. 심플리파이가 체크포인트 인피니티 아키텍처에 통합되면 고객은 IoT 사이버위험에 대한 노출을 줄일 수 있는 역량을 강화하고, 중요한 운영에 지장을 주지 않으면서 IoT 관련 위협과 취약성을 사전에 능동적으로 대처할 수 있게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