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도로교통공단, 자율주행차 상용화 대비 경찰청-SK텔레콤과 업무협약 체결

공공 교통 서비스 품질 향상과 자율주행 환경 구축 위한 공동 연구 진행
석주원 기자l승인2019.11.07 15:50:21l수정2019.11.07 15: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석주원 기자] 도로교통공단이 자율주행시대를 대비해 경찰청ㆍSK텔레콤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도로교통공단은 이번 협약을 기반으로 ‘실시간 교통신호 정보제공 시스템 구축 실증사업’을 추진한다.

최근 자율주행차의 안전한 운행을 지원하기 위해서 통신기술과 교통 인프라를 활용하는 자율협력 주행기술에 대한 연구개발과 투자가 많이 이루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경찰이 운영ㆍ관리하는 교통안전시설 정보와 민간이 수집하는 교통 소통 정보의 공유를 통한 새로운 서비스와 이동통신 기반의 정보 제공 기술 개발의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
 


도로교통공단과 경찰청, 그리고 SK텔레콤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보유하고 있는 교통신호 정보와 소통 정보를 공유함으로써 각 기관이 운영하는 서비스의 품질을 높이고, 이동통신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 실시간 신호정보 제공 서비스의 개발 및 실증 연구를 공동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경찰청은 SK T-map의 소통정보를 받아 도로교통공단이 주관연구기관으로 참여 중인 ‘스마트 신호운영 시스템’ 과제의 고도화에 활용하고, SK텔레콤은 경찰청의 교통신호 정보를 제공받아 이를 반영한 T-map의 최적 경로 안내 서비스를 개발한다.

이와 함께 도로교통공단은 도심 자율주행 환경 구축을 위한 “이동통신 네트워크 기반의 실시간 신호정보 제공 서비스의 개발 및 실증 연구”를 SK텔레콤과 공동으로 진행한다.

이를 통해 도시교통정보센터(UTIC)는 자율주행을 위해 활용될 수 있는 정보의 허브센터 역할을 하게 되며, 도로교통공단은 경찰청 R&D를 통해 개발한 빅데이터 기반의 “스마트 신호운영시스템”을 고도화함으로써 도심 교통 혼잡이라는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교통혼잡비용 감소를 위한 국가R&D 연구 성과를 향상시키고, 이동통신기반의 실시간 신호정보 연계체계 구축으로 자율주행차량이 도시부 도로를 주행하는데 있어 안전성을 높일 수 있는 가장 합리적인 대안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경찰청#SK텔레콤#자율주행#자율주행차#인공지능#센서#5G#교통정보

석주원 기자  jwseok@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석주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