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온 네트워크, ‘오픈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 출시… “기존 플랫폼 주요 이슈 해결에 주력”
상태바
아이온 네트워크, ‘오픈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 출시… “기존 플랫폼 주요 이슈 해결에 주력”
  • 배유미 기자
  • 승인 2019.11.05 14: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배유미 기자] 캐나다 기반의 제 3세대 인터체인 아이온 네트워크(Aion Network)가 ‘오픈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The Open Application Network, The OAN)’로 리브랜딩했다고 4일(현지시간) 밝혔다.

오픈 앱 네트워크는 사용자에게 통제권을 돌려주고, 플랫폼을 넘어 누구나 접근 가능하도록 제작한 퍼블릭 인프라이다. 또한 관계자에 따르면, 해당 네트워크는 모두가 주권을 갖도록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바이낸스 등 글로벌 거래소에 상장된 아이온 토큰은 오픈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 상에서 고유의 디지털 자산으로 사용된다.

아이온 네트워크는 '기존의 네트워크 이슈를 해결하고자' 오픈 애플리케이션 네트워크로 리브랜딩했으며, 당시 지적한 문제점으로는 ▲유저 데이터 및 컴플라이언스, 결제 방식을 기업이 일방적으로 결정∙변경하는 것 ▲새로운 사업 방식이나 혁신에 대한 제약 ▲의도와 상관없는 사업자 퇴출 ▲보안 및 프라이버시에 대한 통제 등이다.

이와 함께 아이온 네트워크는 오픈 키트(Open Kits)라 불리는 라이브러리를 구축하는 데에 주력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오픈 이코노미(Open Economy)’ 개발에 착수했다. 이를 통해 개발자는 마이크로 경제를 만들 수 있는 기능을 앱에 통합할 수 있으며, 다양한 플랫폼에서 사용 가능한 보상 프로그램을 바로 개발할 수 있을 예정이다.

메트 스포크(Matt Spoke) 오픈 앱 네트워크(The OAN) 공동 창립자 겸 CEO는 “우리는 기업과 개인들에게 플랫폼으로부터 혜택을 받는 능력을 제공하는 것이 진정한 플랫폼 경제의 미래라고 믿는다”며 “오픈 앱과 오픈 네트워크를 통해서 그들의 역량을 확장하고 사용자들과 제품을 개발해 나가는 가장 효율적인 방법이 될 것”이라 포부를 밝혔다.

한편, 오픈 이코노미(Open Economy)는 오픈 앱 네트워크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금일부터 이용 가능하며, API는 2019년 하반기에 공개될 예정이다. 또한, 오픈 거버넌스, 오픈 아이덴티티, 오픈 펀딩과 같은 오픈 키트(Open Kits) API는 2020년 출시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