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일렉트릭, 서울에 '스마트팩토리 모니터링 센터' 개소 예정
상태바
슈나이더일렉트릭, 서울에 '스마트팩토리 모니터링 센터' 개소 예정
  • 최형주 기자
  • 승인 2019.11.05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플랜트 산업안전 가치 향상, 플랜트 운영 가용성∙기밀성∙무결성 강화에 초점

[CCTV뉴스=최형주 기자] 슈나이더일렉트릭이 스마트팩토리 고객사의 안전한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에 ‘원격 사이버 보안 모니터링 센터(이하 원격 보안센터)’를 개소한다. 원격 보안센터는 올해 말까지 시범 운영 기간을 거쳐 정식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운영 목표는 ▲플랜트 산업안전 가치 향상 ▲플랜트 운영의 가용성∙기밀성∙무결성 강화 등이며, 제어 네트워크의 트래픽을 실시간 모니터링해 비인가 장비 접속, 악성코드의 침입 등 비정상 활동이 감지되는 즉시 고객에 알림 메세지를 전송한다.

고객사는 사이버 보안 대응에 관한 보안 전문팀의 정기 보고서도 제공받을 수 있다. 보고서에는 고객사의 사이버 보안 환경을 향상시킬 수 있는 관련 정보와 권고사항이 포함될 예정이다.

슈나이더일렉트릭 관계자는 “고객 가치를 향상시키는 정보자산은 플랜트 운영을 최적화하기 위해 필요한 통찰력을 제공한다”며 “원격 보안 센터는 이러한 정보자산을 지키기 위한 대표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