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시각 주요 뉴스

여백

SEC, 3번의 연기 끝에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거절

배유미 기자l승인2019.10.10 18:20:15l수정2019.10.10 18: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CTV뉴스=배유미 기자] 미국증권거래위원회(SEC)가 자산운용사 비트와이즈(Bitwise)의 비트코인 상장지수펀드(ETF, Exchange Trade Fund)신청 승인을 거절했다고 9일(현지시간) 밝혔다.

SEC 측은 “비트와이즈와 뉴욕증권거래위원회(NYSE Arca)가 제출한 신청서는 거래법과 위원회의 실무 규칙에 따른 요구 사항을 충족시키지 않았다”며 “특히 사기 및 조작 행위 등에 대처할 방안이 필요하다”고 거절 이유를 설명했다.

비트코인 ETF 승인을 요청한 곳은 비트와이즈와 반에크/솔리드X(VanEck/SolidX), 그리고 윌셔 피닉스(Wilshire Phoenix)이다. 비트코인 ETF는 비트코인의 주가지수에 따라 수익률이 결정되는 펀드 상품으로, 비트와이즈가 지난 1월 처음으로 NYES Arca에 비트코인 ETF 제안서를 제출해 암호화폐 ETF에 대한 대중의 기대를 모은 바 있다.

하지만 SEC는 비트코인 ETF 상품을 신청한 3건에 대한 발표를 연기해 왔다. 당시 SEC는 “시장 혼란과 시세 조작 등 위험성이 존재한다”며 “현재 승인 여부를 결정하기에는, 충분히 논의할 시간이 필요하다”고 연기 사유를 밝힌 바 있다.

이번 SEC 측의 거절을 통해, 앞으로 비트코인 ETF 승인 여부 또한 불투명해진 상황이다.

한편, 맷 후건(Matt Hougan) 비트와이즈 연구책임자는 지난 7일(현지시간) CNBC와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 ETF 승인에 더욱 가까워졌다”며 낙관적인 시각을 비친 바 있다. 반면, 일각에서는 “해당 발언이 SEC의 이번 결정에 영향을 미쳤다고 본다”고 분석했다.

#블록체인#SEC#ETF#비트와이즈#미국증권거래위원회#뉴욕증권거래위원회#

배유미 기자  ymbae@cctvnews.co.kr
<저작권자 © CCTV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유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매체소개공지사항보안자료실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기사ㆍ기고 문의 : desk@cctvnews.co.kr]
(주)테크월드 08507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68, 1012-1호 (가산동, 우림라이온스밸리 C동)  |  제호: 씨씨티브이뉴스  |  발행일: 2009년 2월 19일
대표전화 : 02)2026-5700  |  팩스 : 02)2026-5701  |  이메일 : webmaster@techworld.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지성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8-서울금천-0415 호  |  발행·편집인 : 박한식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 00607  |  등록일 : 2008.06.27
Copyright © 2019 CCTV뉴스. All rights reserv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