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 합류
상태바
마이크로소프트,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 합류
  • 최형주 기자
  • 승인 2019.10.02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 및 정부, 학술 단체 등 협력해 사이버 공간 안정성 강화와 규정 정립 추진

[CCTV뉴스=최형주 기자] 마이크로소프트는 범세계적 사이버 공격에 대비하고 위협에 취약한 커뮤니티를 지원하기 위해 설립되는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CyberPeace Institute)’에 동참한다.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는 나날이 심각해지고 있는 사이버 보안 문제의 해결을 돕고, 사이버 공간에서의 안정성 강화와 규정을 정립하고자 기업 및 정부, 학술 단체를 포함한 이해관계자들이 협력한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 휴렛 재단(Hewlett Foundation), 마스터카드(Mastercard) 등 글로벌 기업과 기관의 지원을 받는다.

앞으로 사이버피스 인스티튜트는 ▲사이버 공격에 가장 취약한 커뮤니티에 발생한 피해를 복구하고, 사이버 공격에 대비할 수 있도록 지원책 마련 ▲사이버 공격 피해에 대한 종합 분석 및 연구, 조사를 진행하고, 문제를 가시화하여 올바른 조치에 필요한 정보 제공 ▲사이버 공간에서의 책임 의식 함양과 관련 국제 법률 및 규정 제안 등의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