젠서, ‘피아트 캐피탈-비트블록 캐피탈’ 투자 유치하고 사업 영역 확장한다
상태바
젠서, ‘피아트 캐피탈-비트블록 캐피탈’ 투자 유치하고 사업 영역 확장한다
  • 배유미 기자
  • 승인 2019.08.22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CTV뉴스=배유미 기자] 젠서(Xensor)가 ‘피아트 캐피탈’과 ‘비트블록 캐피탈’로부터 투자를 유치하고 사업 영역 확장에 나설 계획이라고 22일 밝혔다.

비트블록 캐피탈은 2015년 중국 항저우에 설립된 중국 탑 크립토펀드로, 42개가 넘는 글로벌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투자한 바 있다. 투자와 함께 글로벌 블록체인 생태계 구축을 위한 리서치, 정부과제, 교육 등을 진행하고 있다.

젠서는 이달 초 코인마켓캡 기준 글로벌 5위에 랭크되어 있는 코인베네 및 탈중앙화 거래소 올빗의 초기 설립에 투자했다. 또한, EOS 및 ZIL 등의 블록체인 프로젝트 엑셀레이팅과 투자에도 참여한 중국의 대형 블록체인 펀드 ‘블록인사이드’의 투자를 유치했다.

젠서 측에 따르면, 젠서는 이번 투자를 통해 젠서의 모 회사인 제닉스스튜디오 산하에 블록체인 컨설팅, 개발, 투자를 포괄하는 조직을 구성하고 블록체인 분야 전반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할 방침이다.

이일희 젠서 대표는 “오랜 시간 기술력을 다져온 개발사라는 장점을 통해 거래소, 메인넷, 스마트컨트랙트 등 블록체인 관련 전반적인 개발을 지원하고 있다.”며 “‘젠서(xensor)’ 프로젝트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새로운 프로젝트 발굴과 투자, 지원을 통해 대한민국 블록체인 생태계 발전에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젠서는 IoT(사물인터넷) 기반의 통신망을 구축할 수 있는 하드웨어 기반 서비스로, 젠서 게이트웨이를 기반으로 스마트시티용 IoT 통신망을 저렴한 비용에 구성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